남희석, 김구라 공개 저격 "2년 고민하고 올렸다"…양측 "입장 無"

[연예]by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남희석이 김구라의 태도를 놓고 SNS 저격글을 썼다가 삭제한 가운데 양 측이 입장을 밝혔다.


30일 김구라 측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관련 내용에 대해서는 무대응"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앞서 지난 29일 남희석이 해당 발언을 했던 직후부터 지금까지 똑같은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남희석의 소속사 A9 미디어 관계자 또한 "입장이 없다"고 답했다.


앞서 남희석은 지난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 쓰고 앉아잇다. 자신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참 배려없는 자세"라고 공개 지적했다.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라고 꼬집은 남희석은 "몇몇 짬 어린 게스트들은 나와서 시청자가 아니라 그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고 덧붙였다.


이 글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빠르게 확산됐고 남희석은 SNS에 해당 글을 삭제했다. 그러나 이후 누리꾼들은 그의 인스타그램에 댓글을 남기며 이 발언을 문제 삼았다.


남희석은 누리꾼의 지적에 "2년 이상 고민하고 올린 글"이라고 강조하면서도 "불쾌감을 안겨드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2020.07.30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
채널명
엑스포츠뉴스
소개글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