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꿈 이뤄" 이지혜, 럭셔리 새 집…화장실까지 한강뷰

by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이지혜가 '한강뷰' 압구정동 새 집을 공개했다.


이지혜는 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를 통해 랜선집들이 영상을 공개했다.


남편과 함께 등장한 이지혜는 "드디어 이사하고 정리를 싹 다 했다"며 새롭게 이사한 집 구석구석을 보여줬다.


현관 옆 첫 번째 방은 드레스룸으로, 이지혜와 남편의 옷이 깔끔하게 정리돼 있었다. 바로 앞에 위치한 화장실은 남편 전용 화장실. 이지혜는 "옛날집은 장이 깊어서 수납이 좋다"며 만족감을 표했다.


이어 공개된 거실은 한강뷰로 눈길을 끌었다. 이지혜는 "부티나죠? 너무 좋아 부티. 성공의 느낌"이라며 "소파는 일자이지 않나. 'ㄱ자'로 꺾였다는 건 평수가 넓다는 이야기다. 로망이었다"고 자랑했다.

엑스포츠뉴스

또 이지혜는 다이닝 공간으로 가 "제일 돈 많이 쓴 게 페인트칠 180만 원이다. 조명도 사실 돈 많이 들었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그 옆에는 한강을 보며 여유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마련돼 있었다. 이지혜는 "저희집 하이라이트는 여기다. 기가 막히죠?"라며 "태리가 이렇게 놀 때 태리를 지켜보면서 동호대교가 막히는지 안 막히는지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원래 3층이라 공원뷰였다가 열심히 대출받아서 올라왔다. 내 꿈을 다 이뤘다"는 말도 덧붙였다. 그러자 남편은 "중요한 건 뭔지 아냐. 우리 집이 아니"라는 말로 전셋집이라고 알려 웃음을 줬다.


안방 역시 한강뷰였다. 이지혜는 "안방이 예술"이라며 기쁜 마음을 숨기지 못했다. 안방에 함께 있는 화장실 역시 한강뷰로 눈길을 끌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이지혜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