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신재은, 악플러 추가 고소 "아주 그냥 후련…참교육 당해봐라"

by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모델 신재은이 악플러들을 고소했다고 밝혔다.


신재은은 10일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경찰서 다녀왔다. 작년에 이어 두번째 경찰서 방문이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악플러분들 고소장 날아갈 거다. 전단지에 제 사진 넣은 것도 모두 고소하고 왔다"라며 "아주 그냥 후련하다. 참교육 한번 당해보세요"라고 악플 고소 건으로 경찰서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작년 고소 건 때부터 매년 도와주시는 장천 변호사님 항상 감사하다"라며 장천 변호사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앞서 신재은은 지난해 한 차례 악플러를 고소한 바 있다. 장천 변호사는 지난 2017년 채널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 시즌1'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이와 함께 신재은은 고소를 도운 장천 변호사와 함께 경찰서를 방문한 인증샷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신재은은 직장인 출신 모델로, 지난 2018년 월간지 '맥심'의 표지모델로 발탁돼 이름을 알렸다. 이후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던 중 지난해 11월 결혼 소식을 알렸다.


다음은 신재은 소셜미디어 글 전문.


경찰서 다녀왔습니다

작년에 이어 두번째 경찰서 방문이네요


악플러분들 고소장 날아갈거예요

전단지에 제 사진 넣은 것도 모두 고소하고 왔어요


아주 그냥 후련합니다

참교육 한번 당해보세요

정의구현잰


저뿐만 아니라 다른 분들에게도 이제 그만 상처주고 악플 그만 다세요


작년 고소 건 때부터 매년 도와주시는 장천 변호사님 @cheon_jang 항상 감사합니다


​[엑스포츠뉴스 조연수 인턴기자] ​enter@xportsnews.com / 사진 = 신재은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