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깻잎 母 "최고기 아버지가 네 욕해…따로 연락하지 말길"

[연예]by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우리 이혼했어요’ 최고기-유깻잎이 이혼 후 처음으로 맞은 딸 솔잎이의 서프라이즈 생일파티에서 진심이 담긴 속마음을 털어놓는다.


TV CHOSUN 리얼 타임 드라마 ‘우리 이혼했어요(이하 우이혼)’는 이혼한 부부의 그 후 이야기를 통해 새롭고 파격적인 예능의 지평을 열며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우이혼’ 5회에서는 혼수 갈등 문제로 보는 이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던 최고기와 유깻잎 가족들이 다음날 함께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담긴다. 구 처가댁에서 어색하고 서먹한 밤을 보내게 된 최고기는 거실 소파에서 방석을 덮고 잠이 든 짠한 모습으로 웃픔을 자아냈던 상태. 하지만 최고기는 전날 눈물을 보인 전 장모님과 함께 바다 나들이를 계획, 장모님의 마음을 풀어주려 노력했다. 각기 다른 입장으로 의견 차이를 드러냈던 최고기와 유깻잎, 그리고 유깻잎의 엄마가 바다 나들이를 통해 마음을 풀고 평온한 모습을 되찾을 수 있을지 궁금증이 모이고 있다.


무엇보다 최고기와 유깻잎은 이혼한 후 처음으로 생일을 맞는 딸 솔잎이를 위해 서프라이즈 생일 파티를 벌였다. 그런데 이때 행복한 가족의 모습으로 즐거운 시간을 보내던 유깻잎이 “솔잎이가 어릴 때 ‘유치원에 들어가서 어버이날 카네이션을 받으면 기쁘겠다’라는 생각을 많이 했다”며 “앞으로 딸 솔잎이의 모든 성장을 함께 할 수 없다니 아쉽다”라고 눈물을 왈칵 쏟았던 것. 이어 유깻잎이 “솔잎이 옆에 못 있어주는데 솔잎이가 ‘사랑한다, 보고 싶다’ 해주고 안 미워해줘서 고맙다”라는 진심이 담긴 속마음까지 털어놓으면서, 스튜디오 MC들을 눈물 쏟게 만들었다.


최고기는 유깻잎의 이성 친구 여부에 또 다시 관심을 드러내 시선을 집중시켰다. 최고기는 “솔잎이에게 ‘엄마 집에 가니까 삼촌 있었어?’라고 물어보니 삼촌 있었다던데?”라며 솔잎이에게까지 삼촌의 존재를 확인했음을 밝혔던 터. 예상 밖의 질문에 당황한 유깻잎이 “솔잎이가 맨날 ‘이모랑~ 이모랑’ 한다. 너도 조심을 하나도 안 하잖아”라며 반박에 나서자 최고기는 “그래서 내가 솔잎이에게 이모 이름을 안 알려준다”라고 능청스럽게 대답해 웃음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유깻잎의 엄마는 ‘우이혼’ 방송을 본 후 딸 모르게 마음고생이 심했던 사연들을 쏟아냈다. 유깻잎의 엄마는 “고기 아버지가 너를 욕하더라”라며 “솔잎이 말고는 따로 연락하지 마라”라고 처음으로 딸 유깻잎에게 진짜 속마음을 고백했다.


제작진은 “4쌍 중 1쌍이 이혼하는 세상이지만 어느 이혼도 쉽지만은 않은 선택일 것”이라며 “요즘 세대 이혼 부부를 대표하는 최고기, 유깻잎이지만 이들에게도 사연과 아픔이 있는 만큼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달라. 또 한 번 울고 웃고 공감하는 시간이 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리얼 타임 드라마 ‘우리 이혼했어요’는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사진 = TV CHOSUN ‘우리 이혼했어요’

2020.12.17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
채널명
엑스포츠뉴스
소개글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