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파란만장

전 유도선수 김재엽 "사업 실패로 빚 20억…결국 이혼"

by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전 유도선수 김재엽이 수많은 실패를 겪고 마침내 성공을 거머쥔 사연을 공개한다.


오는 7일 방송되는 EBS ‘인생 이야기 파란만장’에서는 전 유도선수 김재엽, 크리에이터 엔조이커플, 시니어 모델 김칠두와 사업가 강호동이 과거 수많은 실패를 딛고 현재 성공할 수 있었던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이날 방송에서는 80년대 유도계 슈퍼스타 김재엽이 운동 시작 후 청소년기에 방황했다가 어머니로 인해 다시 유도에 전념할 수 있었다고 고백했다. 또한 1988년 서울올림픽게임에서 목에 걸었던 금메달보다 더 값진 메달이 있다는데, 그 메달과 얽힌 추억을 방송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은퇴 후 지도자의 길을 걷던 김재엽은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유도계에서 쫓겨난 후 사업에 뛰어들었지만 실패해 빚 20억 원 가까이 생기고 결국 이혼에 이르렀다고 털어놓았다. 한순간에 모든 것을 잃고 삶이 추락하자 극단적인 선택까지 했었던 당시의 심경을 밝혀 모두를 안타깝게 했다. 하지만 이어 추락했던 자신을 일으켜준 사람을 공개해 모두의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그의 악바리 정신을 일깨우고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게 한 사람은 과연 누구일까.


구독자 200만 명을 두고 있는 크리에이터 엔조이커플은 개그맨이 되기 전 생활고를 겪었다고 전했다. 특히 임라라는 여러 아르바이트를 하다가 과로로 쓰러졌을 정도였다고 말해 스튜디오는 안타까움으로 가득 찼다는 후문. 이후 두 사람 모두 개그맨이 되었지만, 무대에 설 수 있는 기회가 적었고 이 때문에 손민수는 공황장애까지 앓는 등 좌절했던 시기가 있었다고 밝혔다.


자신들의 개그를 보여줄 무대로 인터넷 방송을 선택한 엔조이커플. 고군분투한 처음 8개월간의 수입을 공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후 구독자 200만 명을 달성한 지금에 오기까지 겪은 시행착오와 노하우를 쌓는 과정을 털어놓아 모두의 관심이 집중되었다는 후문.


한편 시니어 모델 김칠두는 젊은 시절 모델 경연 대회에서 입선까지 했지만, 모델의 꿈을 중도 포기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공개했다. 이후 시장 점원, 슈퍼 주인을 거쳐 다양한 요식업에서 성공과 실패를 거듭했던 파란만장한 사연을 밝혔다. 수많은 성공과 실패를 반복하다 43년 만에 모델의 꿈을 이루게 된 계기를 공개한다. 또 사업가 강호동은 유년 시기부터 겪은 가난과 혈우병에도 불구하고 디저트 시장에서 연 매출 90억 원을 달성하기까지의 성공담을 전할 예정이다.


‘국민 언니’로 힘든 사람들의 마음을 치유하는 스타 강사 김미경과 따듯한 마음으로 출연자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이재용이 진행하는 힐링 토크쇼 EBS1 ‘인생 이야기 파란만장’은 매회 같은 주제의 고민과 아픔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 각자의 파란만장한 인생사를 함께 나누고, 시청자들에게 따뜻한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한다.


실패를 딛고 성공을 이뤄낸 이들의 이야기는 오는 7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되는 EBS ‘인생 이야기 파란만장’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E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