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파란만장

트로트 가수 준호 "13세 연상 아내, 혼인신고 때 나이 알아"

by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파란만장'에서 트로트가수 준호가 13세 연상 아내를 공개했다.


4일 방송된 EBS1 교양프로그램 '인생이야기 파란만장'(이하 '파란만장')는 '사랑이 뭐길래' 편으로 꾸며졌다.


MC 이재용은 먼저 첫 번째 사연을 소개했다. 그는 "아내와 전 각자 이혼과 사별의 아픔을 겪은 후 만나게 됐다. 아픔을 다독이며 빠르게 가까워진 저희는 교제 시작 3개월 만에 혼인신고를 했고, 그 자리에서 13살 차이가 난다는 것을 알게 됐다"는 사연을 소개했다.


이어 사연의 주인공인 개성 강한 부부가 등장했다. 남편은 "트로트가수 준호로 활동중인 51세 오준호다"라고 자신을 소개했고, 아내는 "미용실 운영 중인 64세 조영순"이라고 밝혔다.


처음 만났을때 조영순 씨는 50세, 준호는 37세였다고. 준호는 "처음엔 아내가 5살 정도 많은 줄 알았다"고 이야기했다.


미용실은 운영하는 조영순 씨는 손님들이 준호를 남편이 아닌 아들로 오해하기도 한다고 밝혔다. 이내 그는 "(그럴 때 ) 남편이 '아들이 아니라 남편'이라고 이야기한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사진=EBS1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