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우 "발달장애 아들, 수영으로 올림픽 준비했지만…트럼펫 전향"

[연예]by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가수 이상우가 첫째 아들 승훈 군의 근황을 전했다.


17일 방송된 TV조선 '퍼펙트 라이프'에는 이상우가 출연했다.


이날 이상우는 작곡을 공부하는 둘째 아들 도훈 군과 많은 이야기들을 나눴다.


이상우는 둘째 아들에 대해 "작곡을 전공하고 있다. 이제 고등학교 에 올라간다"고 소개했고, MC 류수영과 현영 등은 "고등학생 올라가는 친구가 만든 음악이 이런 것이냐"며 화면에서 들리는 목소리에 감탄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날 이상우는 둘째 아들이 만든 곡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전했지만 코드의 구성을 이야기하며 서로 다른 생각으로 이내 대립해 웃음을 전했다.


현영은 "창의적인 일을 하는 사람에게는 잔소리하는 것 아니다"라고 말했고, 영상 속 이상우는 둘째에게 "넌 내가 올드하다고 생각하지?"라고 말했다.


이어 둘째 아들은 "나보다 형이 걱정이다"라고 첫째 승훈 군을 언급했다. 발달장애를 가지고 있는 이상우의 큰 아들 승훈 군은 현재 트럼펫을 공부하고 있었다.

엑스포츠뉴스

MC들은 이상우에게 "승훈 군이예전에 수영도 수준급으로 했던 것으로 알고 있다"고 언급했고, 이에 이상우는 "진짜 어릴 때부터 10년 넘게 수영을 해왔는데, 대회에 나가는 것을 너무 스트레스 받아하더라. 그래서 수영을 하기 싫다고 해서 그만두자고 했다. 올림픽까지 준비했었는데, 집사람이 절망하기도 했었다"고 떠올렸다.


이어 "아들이 초등학생 때 방과후수업으로 트럼펫을 했었더라. 트럼펫으로 대학을 갔고, 우리나라 최초 월급 받는 1호 오케스트라에 갔다가 그만두고 나오라 했다. 솔리스트나 앙상블로 하려고 한다"고 계획을 전했다.


'퍼펙트 라이프'는 매주 수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TV조선 방송화면

2021.02.18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
채널명
엑스포츠뉴스
소개글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