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빅히트, 美 유니버설뮤직그룹과 보이그룹 만든다 "2022년 방송 목표"

by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 뮤직그룹이 함께 K팝 보이그룹을 발굴한다.


18일 오전 8시,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그룹은 디지털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 VenewLive(베뉴라이브)를 통해 중요 사항을 공동으로 발표했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글로벌 CEO 윤석준은 "빅히트는 유니버설뮤직그룹과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 활동할 보이그룹을 만들 계획이다. 글로벌 오디션을 통해 진행되며 2022년 방송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엑스포츠뉴스

빅히트는 해당 프로젝트에서 아티스트 발굴과 트레이닝, 팬 커뮤니티 등 포괄적인 부분을 맡는다.


이어 "전 세계 음악 팬들은 전례 없는 그룹의 탄생을 경험하게 될 것"이라며 "빅히트는 빅히트 아메리카를 통해 유니버설뮤직그룹과 긴밀하게 협업한다"고 전했다.


윤석준 CEO는 "빅히트가 16년간 진행해 온 성공 방정식을 미국에 적용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이 그룹은 K팝 시스템에 따라 활동하게 된다"고 밝혀 이목을 모았다.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유니버설뮤직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