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리 혼혈子, 벌써 옹알이?…혼자 하는 육아도 수준급

[연예]by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인'스타'그램 세상포토슬라이드 이동


방송인 사유리가 아들 젠의 일상을 전했다.


사유리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말 따라하기. He Repeated what i said'라는 글과 함께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사유리는 아들 젠과 함께 누운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모자의 얼굴에 적용된 돼지 필터가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낸다.


엑스포츠뉴스

사유리는 '부'라는 단어를 반복해서 말했고, 이를 듣던 젠이 이를 따라하며 말하는 듯한 모습이 그려져 이목을 모았다.


또 사유리가 함께 공개한 사진 속에는 목욕 중인 젠의 모습이 담겨있다. 목 튜브를 한 채 목욕을 즐기는 젠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사유리는 지난해 11월, 서양인 남성의 정자를 기증받아 일본에서 출산했다. 이후 자발적 비혼모라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사진=사유리 인스타그램

2021.02.21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
채널명
엑스포츠뉴스
소개글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