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원주 "과거 사미자 '유부녀' 비밀 발설…머리채 잡혔다"(퍼펙트라이프)

[연예]by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배우 전원주가 동료 배우 사미자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지난 3월 31일 방송된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는 전원주가 출연했다.


이날 전원주는 83세임에도 BMI(체질량지수) 23.7을 진단 받아 놀라움을 자아냈다. 38세라고 해도 믿을 정도의 수치라고.


전원주는 "어렸을 때 시기심이 많아서 남하고 비교하고 질투했었던 것이 후회된다"고 말했다.

엑스포츠뉴스

과거 사미자와 함께 성우 시험에 합격했던 전원주는 아이 엄마였던 사미자가 미혼이라고 속이고 성우에 합격한 것을 질투했다고.


당시 미혼만 성우가 될 수 있었는데, 전원주는 화장실에서 아기에게 젖을 먹이는 사미자를 발견했다며 "내 손을 잡고 살려달라고 하더라. 자장면 곱빼기를 얻어먹었는데 입이 간지러워서 3명한테 '쟤 애 엄마'라고 말했다. 금방 방송국 전체에 퍼졌더라"고 말했다.


이후 화장실에서 머리채를 잡혔다고 밝힌 전원주는 작품에서 사미자가 사모님, 자신이 가사도우미로 나올 때마다 개잡듯 잡혔다고 말하기도 했다.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am8191@xportsnews.com / 사진=TV조선

2021.04.01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
채널명
엑스포츠뉴스
소개글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