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정준, 월세 미납 논란 해명…네티즌 "잘 해결돼 다행"

by아시아경제

정준, 월세 미납 논란 해명…네티즌

배우 정준 / 사진=정준 인스타그램 캡처

월세를 미납해 집주인에 피소된 것으로 알려졌던 배우 정준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정확한 기사가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30일 정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는 아무 일 없이 그 집에서 잘 지내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일이 커질 것 같아 설명을 안 했는데, 제가 납부해야 하는 금액은 다 납부한 상황"이라며 "지금은 다른 분 금액까지 제가 납부한 상황이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채널A'는 정준이 보증금 1000만원에 월세 210만원을 납입하는 임대차 계약을 맺었으나, 2016년 6월부터 월세를 미납해 총 3090만원을 연체해 집주인에 피소됐다고 보도했다.


한편 정준은 이날 자신을 걱정해 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그는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반려견 사진을 게재하며 "얼굴도 본 적 없는 분들이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며 "오늘처럼 사랑을 느껴본 적도 없다.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글을 본 네티즌들은 "어렸을 때부터 출연하신 사춘기 드라마를 매주 봤어요. 정준 씨 믿는 팬들이 많습니다", "잘 해결되셔서 다행입니다", "힘드셨겠어요" 등 응원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