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여행 ]

우도 산호사해변, 그리고 '시월애'

by채이

"당신의 인생 영화는 뭔가요?"

 

갑작스런 질문에 머리가 새하얘진 느낌이었다. 한참을 고민하다 옆에 앉은 누군가가 말한 어느 영화에 "나도 좋아한다"고 맞장구쳤다. 며칠이 지나고 문득 영화 한 편이 보고싶어졌다. 아침부터 장마비가 세차게 내렸고 평소와 달리 이른 아침에 일어난 날이었다. TV를 켜고 IPTV 목록을 한참이나 뒤진 끝에 나는 마침내 재생 버튼을 누를 수 있었다.

우도 산호사해변, 그리고 '시월애'

영화 <시월애(2000)>와 산호사해변

내가 제일 좋아하는 영화, '시월애(2000)'. 영화를 본 지 16년이 흘렀지만 여전히 설레는 오프닝이었다. 청년 이정재와 풋풋했던 신인시절의 전지현, 영화 세트였다는 게 너무나도 안타까웠던 바다위의 집 일 마레(IL MARE). 촉촉히 감성에 젖어 영화를 보다가 낯익은 장소가 눈에 들어왔다. 산호사해변. 우도.

우도 산호사해변, 그리고 '시월애'

우도 산호사해변(서빈백사) 2013

우도 산호사해변, 그리고 '시월애'

우도 산호사해변(서빈백사) 2013

은주(전지현 분)는 산호가 부서져 하얀 모래가 된 그곳에 집을 짓고 평생 살고 싶다고 말한다. 그리고 은주와 성현(이정재 분)은 산호사해변에서 만나기로 한다. 결국 그들은 그곳에서 만나지 못했지만. 16년 전, 스크린 너머 풍경에 반해 언젠가 꼭 가보겠다고 다짐 했으면서 그동안 까맣게 잊고 있었다. 몇 번이나 다녀왔으면서도 그곳을, 영화를 떠올리지 못했다. 어쩌면 영화 속 평화로운 모습과 지금이 너무나 달랐기 때문인지도 모르겠다.

우도 산호사해변, 그리고 '시월애'

우도 산호사해변(서빈백사) 2013

우도 산호사해변, 그리고 '시월애'

우도 산호사해변(서빈백사) 2012

산호사해변은 서빈백사, 홍조단괴해변이다. '산호사'말고 다른 이름은 어쩐지 덜 낭만적인 느낌이다. 산호사해변에 가려면 제주를 거쳐 우도에 가야한다. 3~4년 전까지만 해도 '섬 속의 섬' 우도를 찾는 사람이 지금처럼 많지 않아서 영화 속 분위기를 조금이나마 느낄 수 있었지만 요즘의 분위기는 그때와는 사뭇 다르다. 배가 항구에 닿는 순간부터 바퀴가 달린 것을 타지 않은 사람을 찾아보기 어려운데다가 줄줄이 도열한 관광버스와 렌터카가 굉음을 내며 달려 번잡하고 또 번잡하다.

우도 산호사해변, 그리고 '시월애'

우도봉 2012

우도 산호사해변, 그리고 '시월애'

우도봉(서빈백사) 2013

소란스러운 낮 시간이 지나고 막배가 섬을 떠나고 나면 우도는 다시 조용함이 미덕인 시절로 돌아간다. 느릴 수록 더 아름다운 풍경. 내가 사랑하는 영화 <시월애> 속 모습으로.

우도 산호사해변, 그리고 '시월애'

우도 산호사해변(서빈백사) 2013

제주-우도 배편 정보

전체시간표보기 http://www.udoship.com

- 성산발 첫 배 08:00, 마지막 배 17:00~18:30

- 우도발 첫 배 07:00~07:30, 마지막 배 17:00~18:30

* 소요시간: 15분(약 3.8km)

 

우도행 배편 요금

- 일반: 성인 기준 편도 3500원, 왕복 5500원

- 자동차: 경차 1만 2800원, 중소형차 1만 5000원, 대형 1만 7200원

 

제주행 배편 요금

- 일반:편도 2000원

- 자동차: 경차 8800원, 중소형차 1만 1000원

 

우도순환버스 관광

- 코스 : 지두청사(우도봉)-검멀래-동안경굴-하고수동해수욕장-서빈백사(산호사해변)

- 소요시간 : 약 2시간

- 이용요금 : 1인 5,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