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푸드 ]

"라면도 이제 물려요" 간편하고 맛있는 '집콕요리'의 모든 것

by조선일보

'집밥 선생' 이중경의 코로나 해법


"돌아서면 밥해야하니 힘드시죠? 한 솥 끓여 쉽게 먹는 비프카레, 시판 토마토소스에 소고기 섞어 파스타로 먹고 빵에도 올려 먹고… 냉장고는 비우고 건강은 챙겨요"


집에서 삼시세끼 다 먹는 남편을 '삼식이'라고 했다. 그런데 코로나 사태로 재택 근무하는 부모, 개학이 연기된 아이들까지 온 가족이 삼식이다. 세끼 밥에 간식, 야식까지! 돌아서면 밥한다고 '돌밥모드', 집에 콕 박혀서 한다고 '집콕요리'란 말도 생겼다. 끝이 안 보이는 코로나 집밥, 어찌 해야 할까. 성북동 집밥 선생님으로 유명한 이중경(52) 중경당 대표는 세 살 터울의 아들딸을 키우던 평범한 주부였다. 그런데 어느 날 유치원 다니던 아들이 생일 파티를 하겠다며 친구들 30명을 집에 데리고 왔다. 급한 마음에 닭을 튀기고 밥을 볶고 샌드위치를 만들어줬는데 다들 맛있단다. 사업하는 남편은 수시로 직원들과 술 한잔하러 집에 왔다. 이렇게 알음알음 소문난 집밥 맛집. 11년 전 동네 사람들이 요리를 배우겠다고 찾아오면서 '마더스푸드클래스'를 열었고, 2년 전 '중경당'도 열었다. 그녀에게 해법을 물었다.

1. 냉동 닭봉의 화려한 변신. 아빠 술안주, 아이 간식으로 그만이다. 2. 밥버거로, 삼각김밥으로 삼단 변신이 가능한 '파인애플 볶음밥'. 3. 시판 짜파게티와 고추기름으로 만드는 '사천 돼지고기 짜파게티'. 4. 평범한 가정주부에서 재벌가 요리 선생이 된 이중경 대표. 5. 시판용 토마토소스에 간 소 고기를 섞으면? 냉동해 두고두고 먹는 '비프토마토소스' 스파게티. 양수열 영상미디어 기자

고민1: "초등학생 아들 둘 키우는 엄마예요. 냉장고에 남은 재료들 활용한 손쉬운 요리법 없을까요?"


해법: "밥에서 간식으로 삼단변신이 가능한 '파인애플 볶음밥'이 제격입니다. 먼저 브로콜리, 파프리카, 청양고추, 파, 마늘 등을 0.5㎝로 썰고, 맛술과 후춧가루로 밑간한 닭가슴살을 1㎝로 썹니다. 소스는 밥 2공기 기준 굴소스 1큰술, 두반장 1큰술, XO소스 1큰술, 피시소스 2큰술을 섞어 만드는데 굴소스나 두반장, XO소스 중 하나가 없으면 다른 걸 두 큰술 넣어도 돼요. 팬에 올리브오일 두르고 다진 파, 마늘, 청양고추, 닭가슴살을 넣고 볶다가, 나머지 야채를 넣고 볶다가 밥을 넣습니다. 그다음 파인애플을 넣고 가볍게 볶은 다음 소스를 넣고 한 번 더 볶으면 끝. 지퍼백에 냉동해놓고 필요할 때마다 해동해 먹어도 되고, 버거 모양으로 구워 고기를 얹으면 '밥버거', 삼각형으로 구워 김을 싸면 '구운 삼각김밥'이 됩니다."


고민2: "어린이집 다니는 딸애가 종일 집에 있고 저희 부부도 재택근무라 한 솥 끓여놓고 쉽게 먹을 음식이 필요해요."


해법: "카레는 하루 묵힌 게 더 맛있는 거 아시죠? 믹서에 가는 '일본식비프카레'는 건더기가 보이지 않아 채소 싫어하는 아이도 잘 먹어요. 썰어놓은 양파를 캐러멜색이 날 때까지 볶은 다음 사과, 감자, 당근, 토마토, 브로콜리에 큐민을 살짝 넣고 볶아줘요. 여기에 채소가 잠길 정도로 물을 1L 정도 넣어 충분히 끓이고 믹서에 갈아요. 다시 일본 카레 190g을 넣고 간 소고기 300g을 넣고 끓이면 됩니다. 밥에 올려 '카레라이스'로 먹고, 치킨이나 돈가스에 올려도 돼요. 식빵을 바삭하게 구워 인도의 '난'처럼 찍어 먹어도 맛있어요."


고민3: "혼자 사는 직장인인데 재택근무 하니 밥 먹는 게 걱정입니다. 라면도 이젠 물리네요."


해법: "스파게티는 어떠세요? 시판용 토마토소스 1캔(680g)에 홀토마토소스 1캔, 생수 2컵, 케첩 3큰술, 핫소스 1큰술, 살사소스 1컵, 스위트칠리 반 컵, 바질 2작은 술에 월계수 6장을 섞어 준비합니다. 달군 팬에 마늘 후추로 밑간한 간 소고기 300g을 넣고 볶다가 채 썬 양파 한 개를 넣고 같이 볶은 다음 준비한 소스를 넣고 25분 정도 끓여주면 돼요. 이렇게 만든 '비프토마토소스'는 스파게티로 먹어도 되고, 바게트에 올려 먹어도 돼요. 짜파게티로 '사천 돼지고기 짜장면'도 끓일 수 있어요. 삼겹살을 굽다 나온 기름에 고춧가루를 넣어 고추기름을 내고 이걸 짜파게티와 볶으면 됩니다."


고민4: "저녁 약속이 취소돼 집술만 하는데 안주가 걱정입니다."


해법: "냉동 닭봉을 소금과 후추, 청주로 밑간 한 다음 전분을 묻혀 튀겨요. 여기에 (닭봉 20개 기준) 식초 1큰술, 맛술 2큰술, 간장 2.5큰술, 설탕 3큰술을 끓이다 튀긴 닭봉을 넣고 졸여주면 돼요. 시중 치킨보다 맛있어요."


이혜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