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여행 ]

가을 밤하늘을 수놓는 ‘2018 여의도 불꽃축제’ 이것이 궁금해요

by이투데이

특별한 밤하늘을 선물할 '2018 서울세계불꽃축제(여의도 불꽃축제)'가 6일 펼쳐진다. 올해로 벌써 16회째를 맞는 '여의도 불꽃축제'는 세계 5대 불꽃축제로 불리는 만큼 규모나 수준면에서 월등한 '쇼'를 감상할 수 있다. 선선한 가을밤, 가족과 연인과 친구들과 함께 하늘을 넋놓고 바라보게 만드는 눈이 부시도록 아름다운 불꽃놀이. '2018 여의도 불꽃축제'에 대한 궁금한 점들을 인포그래픽으로 정리했다.

가을 밤하늘을 수놓는 ‘2018 여의

[인포그래픽] 가을 밤하늘을 수놓는 ‘2018 서울세계불꽃축제(여의도 불꽃축제)’ 이것이 궁금해요


◇날짜: 2018년 10월 6일


◇장소: 여의도 한강공원 일대


◇출전팀


△스페인팀(파이로테크니아 이구알)


- FC바르셀로나 불꽃 연출 담당.


- 올림픽의 도시인 서울과 바르셀로나의 예술과 문화를 '올림픽 드림'에 담았다.


△캐나다팀(로얄 파이로테크니에)


- 몬트리올 불꽃 경연대회 3회 우승.


- 50년 동안 각 시대를 풍미한 음악의 역사를 불꽃으로 만나보자.


△한국팀(한화)


- 평창 동계올림픽 개·폐회식 불꽃쇼 담당.


- 모두의 마음 속에는 꿈이 함께한다는 감동적인 스토리의 '드리밍 문' 불꽃쇼


◇불꽃놀이 Q&A


- 불꽃놀이는 언제부터?


“약 1000년 전, 중국에서 발명되었다는 설이 제일 유력”


“우리나라에서는 13세기 후기부터 등불놀이 때 불꽃놀이가 등장”


“1373년 최무선의 화약제조법 발명 이후 화약을 다루는 기술을 가르치기 위해 놀이 겸 나라의 큰 행사로 불꽃놀이가 매년 열리기 시작”


- 불꽃 점화는 어떤 방식으로?


“컴퓨터가 지시하는 전기신호로 점화”


“불꽃을 자동으로 발사하는 기계와 발사 시점을 0.03초까지 조정”


“음악과 영상, 불꽃이 완벽히 조화를 이루는 '스토리텔링 불꽃쇼' 연출 가능”


- 불꽃놀이 당일, 만약 비가 온다면?


“일반적인 비가 내릴 경우, 그대로 행사 진행”


“관객이 자리를 유지하지 못 할 정도의 비가 올 경우 안정상의 문제로 취소하거나 하루 연기”


(아직 연기된 사례는 없음)


- 한낮에도 불꽃놀이를 볼 수 있나요?


“불꽃 축제 전, '데이 프로그램'을 통해 맛보기로 한낮 불꽃놀이를 즐길 수 있음”


“오후 3시, 4시, 5시에 2분씩 햇살과 어우러져 펼쳐지는 오색 빛깔 음악 불꽃 쇼 진행”


- “사람이 너무 많아요” 불꽃놀이 즐기는 다른 명당은?


“한강 이촌지구, 노량진 수산시장 쪽 주차타워, 노량진 학원가 옥상, 중앙대 옥상 하늘정원 숙명여대 언덕길, 63빌딩 워킹온더클라우드, N서울타워, 한강대교 전망대 쉼터 노들직녀카페, 선유도 공원, 사육신 공원, 노들나루 공원 등”


[이투데이/기정아 기자(jjonga1006@e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