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서지혜·김정현 하루만에 열애설만 두 번…데이트 사진도 포착

by이투데이

이투데이

(사진제공=비즈엔터)

배우 서지혜와 김정현이 열애설을 즉각 부인했으나, 자택에서 데이트를 하는 듯한 사진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8일 한 매체는 서지혜, 김정현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tvN ‘사랑의 불시착’ 작품을 끝내면서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에 서지혜 소속사 문화창고는 8일 “김정현과 열애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라며 “황당하다”고 밝혔다. 김정현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 측은 “사실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하지만 같은 날 오전, 또 다른 매체는 서지혜와 김정현이 ‘사랑의 불시착’ 종영 이후 1년째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고 보도하며 각자의 아파트를 오가며 데이트를 즐기는 현장과 관련된 사진들을 함께 공개했다.


두 번째 열애설 보도에 서지혜 소속사 문화창고는 재차 사실무근임을 밝혔다. 문화창고 측은 이날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다. 절대 아니다. 두 사람은 친한 선·후배 또는 누나·동생 사이”라고 선을 그었다.


그러면서 “김정현이 소속사 계약 만료를 앞두고 서지혜와 소속사 이적을 위해 상의를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지혜는 김지운 감독이 연출하는 애플TV플러스 오리지널 시리즈 ‘미스터 로빈’(가제)에 촬영 중이다. tvN ‘철인왕후‘ 출연 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이투데이/이혜리 기자(hyeri@e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