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테크 ]

아이언맨으로 변신한 현대 소형SUV 코나

by파이낸셜뉴스

내달 한정판 모델 7000대 판매

아이언맨으로 변신한 현대 소형SUV

현대차가 다음달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코나의 한정판 아이언맨 모델을 출시한다.


현대차는 내년 1월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사진)'을 북미, 유럽, 중국 등 전 세계 7000대 한정으로 판매한다고 27일 밝혔다. 국내 배정물량은 1700대가량이다.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은 지난해 6월 코나 신차 발표회에서 공개한 '아이언맨 스페셜 에디션 쇼카'를 기반으로 현대차가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 마블과 약 2년에 걸쳐 협업해 개발한 세계 최초의 마블 캐릭터 적용 양산차다.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은 1.6터보 엔진과 7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DCT)를 조합해 단일트림으로 선보인다. 외장컬러는 무광 메탈릭 그레이(짙은 회색)이다. 전면부는 마블로고가 새겨진 V자 모양의 후드 디자인, 아이언맨 마스크의 눈매를 닮은 주간주행등과 LED 헤드램프, 다크 크롬 베젤이 적용된 메탈릭 그레이 컬러의 그릴, 전용 레드 컬러가 적용된 가니쉬 등이 적용됐다.


실내는 아이언맨 마스크와 스타크 인더스트리 로고를 시트, 클러스터 등에 반영했다. 아이언맨 수트를 떠올리게 하는 헤드업 디스플레이 웰컴 애니메이션과 기어노브, 크래쉬패드 위에 새겨진 아이언맨 주인공 토니 스타크의 서명 등으로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만의 독특함을 강조했다.


현대차는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의 출시 시점에 맞춰 YG 엔터테인먼트와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 발매 기념 글로벌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winwin@fnnews.com 오승범 기자

아이언맨으로 변신한 현대 소형SU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