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유채꽃/가시리, 녹산로/제주도 봄 여행코스

[여행]by 엄지사진관

예전에 제주도에서 친구 웨딩사진을 찍을 때 벚꽃이 다 지는 이후에 녹산로 를 가서 아쉬웠다. 1년을 기다린 벚꽃은 왜 이렇게 빨리 피고 지는지 야속하다. 사실 그때 거기가 녹산로인지 몰랐는데.. 제주도에 완연한 봄이 찾아왔다. 3월 초에 왔지만 4월 초는 또 다른 분위기이다. 제주도라는 섬 전체가 노란색, 분홍색 ‘꽃길’로 알록달록 물들어 반긴다. 4월의 제주에는 유채꽃 이 파티를 벌인다. (지금 온난화로... 산방산은 유채가 가득하다.)


온통 노랗게 물든 제주다. 심지어 지나가는 골목길 집 앞에도 유채꽃이 활짝 폈다. 육지의 대표 봄 알림이 인 ‘벚꽃’은 제주에서는 그저 파티의 흥을 돋워 줄 뿐이다. 유채꽃은 초봄부터 늦봄까지 환하게 제주를 비추며 우리를 맞이한다. 유채꽃은 5월 중순까지 볼 수 있다. 아침에 일어나 일찍 녹산로로 향했다. 봄에 볼 수 있는, 봄에 즐길 수 있는 제주도를 찾아서

  1. 녹산로유채꽃도로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표선면 가시리
  2. 조랑말체험공원 : 제주특별자치 서귀포시 표선면 녹산로 381-17

제주도 녹산로

녹산로는 가는 길이 예쁘고 주변에 갓길 주차로 인해서 생각보다 차가 많아 지는 점심 시간에는 더 붐비는 느낌이다. 아침 일찍 가는 것을 추천

제주도 녹산로

제주도 녹산로

이른 아침부터 차들이 많았다. 벚꽃은 지고 있었지만 이 도로를 드라이브할 때는 스트레스가 풀린다. 녹산로는 낮은 키의 유채꽃과 그 옆을 지키는 큰 키의 벚꽃나무가 짝지어 길 양옆을 지키고 있어 화려함을 자아낸다. 하지만 녹산로는 제주도 유채꽃의 리허설에 불과했다!!!

제주도 녹산로

제주 가시리 녹산로 지역은 광활한 초지로 조선시대부터 목축업이 발달한 곳이다. 특히 가시리 마을을 가로지르는 녹산로는 유채꽃과 벚꽃이 한데 어우러져 ‘꽃길 명소’로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 선정된 바 있다. 넓게 펼쳐진 가시리 마을 유채꽃밭에서는 조랑말, 풍차까지 한눈에 볼 수 있다. 만발한 노란 꽃 사이에서 어디를 배경으로 찍든 컬러풀한 사진을 보장한다.

사실 이렇게 풀 밭에 뛰어놀고 있는 말들이 더 예뻐 보이기도 했다.

제주도 녹산로

제주도 녹산로

또 다른 유채꽃 세상이 펼쳐진다, 가시리 녹산로

가시리 조랑말체험공원

가시리 조랑말체험공원

와........................... 녹산로 도로만 달리다가 서귀포로 넘어가려고 했다. 그냥 여기 유채꽃이 다인 줄 알았다. 서귀포로 넘어갔으면 큰일 날 번 했다. 마침 유채꽃 축제가 열리는 곳까지 가니... 조랑말 체험공원 주변은 축제장이고 도로를 통제하고 있었다. 벚꽃과 유채를 동시에 볼 수 있는 곳이라니... 미세먼지만 아니었다면 더 좋았을 것 같다,(벚꽃은 이미 떨어지는 중)

가시리 녹산로

가시리 녹산로

친구와 도로변에서 사진을 찍고 축제장은 가지 말자 했는데. 친구가 축제장 구경을 하자고 해서 걸어 올라갔다. 축제장에 뭐가 있겠냐....꿍시렁 거리면서 갔는데... 대박.!!!!!!!!!!!!!!! 안 올라왔으면 어쩔??????????????????????? 친구는 자기 말을 잘 들어서 그렇다며 어깨에 뽕이 들어가고... 진짜 여긴 유채꽃 천국이었다. 키가 150 정도 되는 나보다 높은 크기의 유채꽃도 있었다.

가시리 녹산로

호텔스 컴바인 배너 이미지1

봄에만 느낄 수 있는 자연의 색이 아닐까 싶다. 아니 이럴땐 컬러플러스 필름을 해야해, 포르라 필름을 넣어야해! 쓸 없는 직업병...

끝없이 펼쳐진 노란 유채꽃밭과 풍차가 어우러진 풍경

이제는 제주 살이 시작했으니, 올 해도 꼭 맞춰 부모님 모시고 가보고 싶다.

노란색 물결로 진짜 황홀하다!

발 길 닿는 곳마다 인생 샷 명소, 봄날의 제주

표선면 가시리 조랑말체험공원 일원

사실 내가 느끼는 순간순간, 이런 감성적인 사진에 어떤 글 또는 캡션을 다는 건 힘들다. "그냥 느끼세요"

제주도가 노란색 물결로 넘실~ 이보다 더 황홀할 수 있을까, 처음 만난 제주도 봄.

표선면 가시리 조랑말체험공원 일원

표선면 가시리 조랑말체험공원 일원

표선면 가시리 조랑말체험공원 일원

유채꽃 밭에서는 사진 안 찍는 나도 친구에게 막 찍어 달라고 했다. 인생 샷을 찍을 수 있는 곳을 그냥 지나칠 수 없지!!! 흰색 옷을 입으면 좋을 것 같고~ 무늬 있는 원피스 보다 단색 원피스를 입으면 좋다. 부모님을 모시고 4월에 제주도를 온다면 꼭 가야 할 필 수 코스. 울 엄마 여기 오면 사진 찍어서 프로필 사진 할 느낌이니까. 자신의 키 높이에서 사진을 찍어도 좋지만 약간 몸을 숙여 유채꽃이 걸리게 찍으면 좋은 것 같다. 읭? 갑자기 사진팁을

가시리 녹산로

황홀하다는 말과 봄에 느낄 수 있는 제주도의 매력이 가득한 장소이다. 가족들끼리 봄에 제주도 여행을 온다면 진짜 여기는 필수코스로 추천! 벚꽃은 다 졌지만 녹산로 유채꽃은 4월 말까지는 남아있는 것 같다.

호텔스 컴바인 배너 이미지2
2020.03.26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여행과 사진을 좋아하는 아직은 20대
채널명
엄지사진관
소개글
여행과 사진을 좋아하는 아직은 20대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