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라이프 ]

일회용랩칼을 현관문에 두면 세균을 차단할 수 있다고?!

by생활건강정보

배달음식을 시키면 일회용 플라스틱칼을 주죠.

주로 포장용 랩을 커팅할 때 쓰고

버리는 경우가 많은데요. 

일회용랩칼을 현관문에 두는 것 만으로도

세균을 차단할 수 있다고 해요.

그 비법을 알려드릴게요^^

일회용랩칼은 이름부터 일회용에

플라스틱 재질의 작은 도구지만

생각보다 쓸모가 아주 많아요. 

요즘 귤 많이 드시죠?

귤 드실 때 일회용랩칼로 칼집을 넣으면

껍질을 깔끔하고 손쉽게 제거할 수 있어요. 

껍질 까는게 상대적으로 더 어려운 

오렌지나 자몽에 사용하면 완전 꿀템이에요!

과도를 사용하지 않아도 되고요.

더 안전하고 쉽게 껍질을 깔 수 있어요.

일회용랩칼과 테이프도

떼려야 뗄 수 없는 사이죠.


테이프 커팅할 때 사용한 가위나 칼은

끈끈이가 묻어서 다른데 쓸 수가 없는데요. 


테이프에 일회용랩칼을 붙여 놓고 쓰면

두가지 문제를 해결할 수 있어요. 


가위나 칼이 없어도

테이프를 깔끔하게 자를 수 있고요. 

테이프 시작점을 찾으려고

빙글빙글 돌려가며 시간 낭비할 필요가 없어요.

이 두가지만 해도 충분히 꿀이죠^^


마지막으로 일회용랩칼이 빛을 발하는 순간~

현관문에 붙여보세요.

고무줄로 고리를 만들어서

잠금 장치에 걸어두셔도 돼요~

하루에도 몇개씩 오는 택배들.

집안으로 들고 들어가기에는

안타깝게도 세균이 너무 많다고 해요ㅠㅠ

택배를 박스째 들고 들어가지 않고

내용물만 꺼내서 집안으로 가지고 들어가면

나름의 세균 차단 효과를 낼 수 있는데요.  

택배 박스 개봉하려고

가위나 칼을 가지고 왔다갔다할 필요없이

현관에서 일회용랩칼로 깔끔하게 오픈!

현관에 두고 택배박스 오픈할 때만 써도

일회용 그 이상의 쓸모가 있어요^^

일회용랩칼 이래도 한번 쓰고 버리시겠어요?


집안 곳곳에 두기만 하면 고민거리 해결!

생활의 질이 달라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