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푸드 ]

냉면에 얼음 띄워서 드시지 마세요!

by생활건강정보

여름하면 뭐니뭐니해도 냉면~

집에서도 시원하게 냉면 한그릇 먹으면

여름 더위가 싹 가시는 느낌인데요. 


냉면을 제대로 드시려면 얼음 넣지 마세요.

대신 이렇게 해서 드셔보세요^^


집에서 먹는 냉면맛은

육수에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특히 육수가 시원하면

별다른 고명 없어도 맛있게 먹을 수 있는데요. 


대부분 시원~한 육수를 만들기 위해서

얼음을 넣으시더라고요. 

하지만 육수에 얼음을 넣으면

얼음이 녹으면서 육수맛이 변할 수 밖에 없어요. 


그렇다고 냉동실에 넣고 

마냥 기다릴 수는 없지 않겠어요?!

그래서 이걸 준비했어요. 

얼음, 소금, 지퍼백!


얼음과 소금을 섞으면

급냉효과를 낼 수 있기 때문에

5분만에 육수를 살짝 얼릴 수 있답니다. 


지퍼백에 얼음3컵과

굵은소금 1컵을 넣어주세요. 

(종이컵기준이에요~)


얼음과 소금 비율은 3:1

육수 양에 따라 비율만 지켜서

얼음과 소금 양을 가감해주세요. 


얼음과 소금을 넣은 지퍼백에

육수를 봉지 그대로 넣어주시고요. 


지퍼백을 밀봉한 다음

5분간 열심히 흔들어주시면 돼요. 


5분쯤 지나서 육수를 확인해보니까

그 사이에 얼음이 생겼더라고요. 


냉면그릇에 삶아놓은 면을 담고

고명은 심플하게 삶은 달걀과 쌈무를 올렸어요.

그리고 대망의 육수!

육수를 붓는 순간 감탄사가 절로 나와요~


육수 자체가 살짝 얼어서

그야말로 살얼음이 동동 뜬 육수가 됐어요. 

보기만해도 시원해지는 기분이에요.


육수에 얼음을 넣어서 먹다보면

육수맛도 흐려지고

얼음이 녹으면 시원함도 금방 사라지는데요. 


육수를 살짝 얼리니까 

한그릇 다 먹는 내내 아주 시원해요. 

육수가 얼 때까지 냉동실에 넣고

마냥 기다릴 필요 없고요. 

딱 5분, 5분이면 충분하답니다^^


이건 육수를 얼리지 않은 냉면이에요.

어때요? 

시원한 냉면 땡기는 날엔

살얼음 동동 뜬 냉면에 손이 갈 수 밖에 없겠죠?! 


이제 집에서 냉면 드실 때

육수에 얼음 넣지 마시고요. 


얼음과 소금 섞어서

살얼음 띄운 시원한 냉면 드셔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