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테크 ]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Q30S 시승기

by한국일보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블로거 마녀가 인피니티 Q30S 시승에 나섰다.

블로거 '마녀'가 인피니티 Q30S의 시승에 나섰다.


대중들은 '인피니티'라는 브랜드는 알지만 '인피니티의 세부 모델'에 대해서는 아직 잘 모르는 것 같다고 판단하고 있는 그녀는 과연 인피니티 Q30S의 매력과 가치, 그리고 극복해야 할 과제가 무엇이라 생각하고 있을까?


*아래는 녹취를 기반으로 각색되었습니다.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날렵하면서도 매력적인 존재, Q30S


개인적으로 인피니티를 좋아하기 때문에 Q30S이 무척 매력적이다. 처음 보았을 때 마치 소형 SUV의 느낌과 함께 날렵한 해치백, 그리고 나아가 인피니티 고유의 세단이 느껴지는 독특함이 인상적이다.


특히 전면이 돋보인다. 마치 한껏 힘을 주고 화장을 한 팜므파탈의 눈매처럼 느껴지는 헤드라이트와 더블 아치 프론트 그릴 등 인피니티 고유의 감성이 돋보이는 요소들이 매끄러운 차체에 잘 녹아들어 있는 것 같다.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보닛과 측면에 더해진 과감한 굴곡 덕에 더욱 날렵하면서도 강인한 근육질의 차체가 무척 돋보인다. 마치 탄탄하게 다져진 맹수, 혹은 운동 선수를 보는 것 같은 존재감이 무척 인상적이다.


하지만 헤치백의 레이아웃을 택한 만큼 뭉툭하게 잘린 느낌의 뒤 태는 조금 밉상처럼 느껴진다. 디자이너들이 모든 걸 감안해서 디자인을 했겠지만 또 개인적으로는 해치백의 실루엣을 선소하지 않기에 아쉽게 느껴진다.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납득할 수 있는 Q30S의 공간


인피니티 Q30S는 결국 A 클래스와 떼놓을 수 없을 것 같다. 스티어링 휠과 도어 패널에 설치된 시트 조절 조그 다이얼, 계기판 등 각종 요소들이 A 클래스에서 보았던 것들이 그대로 이어진다.


물론 대시보드를 비롯해 일부 요소들은 인피니티 고유의 감성을 연출하기 위해 노력한 모습도 담겨있다. 다만 조금 더 과감하게 인피니티 만의 감성을 살릴 수 있는 요소들이 더해졌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또 빼놓을 수 없는 게 바로 보스 사운드 시스템이다. 세련되면서도 트렌디한 감성의 사운드와 스포티한 스타일의 시트가 조합되면서 더욱 만족스러운 승차감을 제시하는 것 같다.


한편 일체형 헤드레스트 덕에 스포티한 감성과 유니크한 스타일이 돋보이는 편이지만 장시간 주행에서 편안함이 다소 부족한 게 사실이다. 대신 드라이빙을 즐기는 입장에서는 그 만족감이 매력적이라 생각되었다.


다만 해치백이라는 특성을 갖고 있는 만큼 상황에 따라 실내 공간의 여유나 활용성을 더욱 높일 수 있다는 특유의 구성 또한 긍정적인 평가를 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인피니티으로서의 가능성을 보다


인피니티 브랜드는 언제나 드라이빙이라는 부분에서 우위를 점해왔다. 그렇기 때문에 이번 시승에서도 인피니티 Q30S가 얼마나 민첩하고 뛰어난 주행 성능을 갖추고 있을지 궁금했다.


211마력과 35.7kg.m의 토크를 내는 2.0L 가솔린 터보 엔진은 엑셀러레이터 페달 조작과 함께 매끄러우면서도 풍부한 힘이 느껴진다. 제법 허스키하게 다듬어진 사운드가 실내 공간을 채우며 감성적인 부분을 충족시킨다.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다만 출력 자체는 아주 우수한 편은 아니라 그런지 가속력에 대해서 부담감이 느껴지거나 다루기 어렵다는 생각은 들지 않는다. 한편 속도를 높였을 때의 만족감도 제법 뛰어난 편이라 '다루기 좋은' 차량이라 생각되었다.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변속기에 대해서는 특별한 코멘트를 하기 보다는 엔진과 잘어울리고 스포티한 감성을 잘 드러내는 것 같다고 말할 수 있다. 또 드라이빙 모드를 세 가지로 나눠 상황에 따라 그 특성을 잘 드러낼 수 있도록 한 점 역시 인상적이다.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해치백 특유의 경쾌하고 기민한 움직임 덕분에 드라이빙의 즐거움이 돋보이는 건 사실이다. 하지만 강렬한 퍼포먼스를 가진 차량이라고 할 수는 없기 때문에 '펀카'라고 정의하긴 어려움이 일 수 있을 것 같다.


그렇기 때문에 인피니티 Q30S는 말 그대로 적당히 즐기고 또 시각적인 매력을 어필할 수 있는 '데일리카'로 사용하기엔 무척 매력적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다만 이를 위해서 시장에서 조금 더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낸 필요가 있을 것 같다.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인피니티 Q30S를 더 앞세워라


인피니티 Q30S는 메르세데스-벤츠 A 클래스와 같거나 또 그 이상의 가치를 갖은 요소들이 곳곳에 자리한 차량이다. 브랜드의 포지셔닝에 있어 메르세데스-벤츠에 비해 부족한 건 사실이지만 '차량 자체'만으로는 정말 매력적니 차량이 될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인피니티가 조금 더 적극적으로 자신들의 존재를 드러내고 어필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된다. 그것이 가능하다면 시장에서 충분히 매력적인 존재가 될 수 있으리라 본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학수 기자


취재협조: 블로거 마녀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 [시승기] 블로거 '마녀'의 인피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