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엄지원 "박시연, 특수분장 공황장애 참아낸 멋진 배우"…비하인드 공개

by한국일보

한국일보

엄지원이 '산후조리원'에 특별출연한 박시연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엄지원 SNS 제공

배우 엄지원이 '산후조리원'에 특별출연한 박시연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엄지원은 10일 자신의 SNS에 "특별출연해준 시연아 넘 고마워. 무더운 여름날 새벽3시에 나와 4시간씩 특분을 하고 아침 7시부터 밤늦게까지 이어지는 촬영에도 단 한번 찡그리지 않고. 특분때문에 공황장애가 왔을때도 묵묵히 참아낸 너무나 멋지고. 아름다운 배우 박시연. 최고야"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해당 게시글에 박하선은 "진짜 넘 고생 하셨어요. 예쁜 언니"라는 댓글을 달아 훈훈함을 더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tvN 드라마 '산후조리원'에는 박시연이 만인의 연인으로 사랑을 받던 톱스타 산모 한효린 역으로 특별 출연했다. 특히 박시연은 특수분장을 통해 임신 후 35kg가 증량한 모습을 표현했고, 다양한 갈등과 감정선을 그려내며 호평 받았다.


이와 관련해 엄지원이 특수분장으로 인한 공황장애 등 박시연의 특별출연 비하인드를 공개한 것이다. 박시연의 열연에 더 많은 이들이 박수를 보내고 있다.


한편 엄지원 박하선 등이 출연하는 '산후조리원'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되고 있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