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야노 시호, 딸 추사랑과 잠시 이별..."떠나는 건 외로워"

by헤럴드경제

야노 시호, 딸 추사랑과 잠시 이별.
야노 시호, 딸 추사랑과 잠시 이별.

야노 시호 인스타

야노 시호가 딸 추사랑과 사진을 찍었다.


추성훈의 아내이자 일본의 톱모델 야노 시호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제부터 도쿄에서. 항상 떠나는 것은 외롭지만, 즐거운 시간을 보냈으면 좋겠다. 다녀오겠습니다"란 글과 함께 근황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야노 시호는 추사랑과 공항에서 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 추사랑이 엄마 배웅을 나간 것으로 보인다. 이별하는 모녀의 포옹이 애틋하다.


한편 야노 시호는 최근 남편 추성훈, 딸 추사랑과 함께 하와이로 이주한 바 있다.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