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벤틀리, 긴 가발 쓰고 귀여운 모습.."이쁜 벤틀리"

by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벤틀리 인스타그램

샘 해밍턴의 아들 벤틀리가 소녀다운 일상을 공개했다.


19일 샘 해밍턴이 운영하는 벤틀리의 인스타그램에 "굿모닝. 가발 벗겨질 듯한 뒤통수 어쩔? 이쁜 벤틀리로 만들어줘서 감사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벤틀리가 노란색 멜빵을 입고 편하게 앉아있는 모습이 담겼다. 앞머리가 있는 긴 머리의 가발을 쓰고 있어 예쁜 벤틀리로 변신했다. 소녀다운 비주얼에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샘 해밍턴은 아들 윌리엄, 벤틀리와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헤럴드POP=김은혜 기자]​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