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페이스아이디

구혜선 "안 지 3개월 된 새 남자 有..썸은 NO, 결혼식 꼭 하고파"

by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배우 구혜선이 결혼식과 연애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놨다.


4일 공개된 카카오TV '페이스아이디'에서는 배우 구혜선가 학교 친구를 만나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구혜선은 친구 배준한 씨와 만났다. 구혜선은 배준한 씨에 대해 "MBTI 때문에 친해졌다. 같은 INTJ더라"라며 "나는 친구라고 생각하는데 준한이는 아직 저를 친구 면접 중"이라고 말했다. 이를 듣고 배준한 씨는 "저는 친구가 되려면 1년 정도 지켜봐야 한다"고 답했다.


구혜선은 "내 결혼식에 부를 사람 이름을 요즘 적고 있다. 나는 결혼식을 안 해봤는데, 다음에는 결혼식을 꼭 하고 싶더라. 결혼식을 하면 내가 진짜 좋아하는 사람을 부르고 싶어서 정리해봤는데 생각보다 많다. 10명 이상"이라고 고백했다.


헤럴드경제

이후 조 감독과 전화 통화를 하며 작품 얘기를 하다가 구혜선의 연애 얘기가 나왔다.


조 감독은 "요즘에 연애 잘 안되냐. 요즘에 그 사람은 잘 지내냐. 최근에 연락 좀 했냐"고 구혜선에게 물었다.


구혜선은 "안 본 지 한 달 됐다"면서 "매달리는 남자 별로 안 좋아한다. 질척거리는 남자 정말 싫다"고 밝혔다.


이에 조 감독이 "그래서 그 남자랑 쿨하게 잘 만나는구나"라고 말했다. 구혜선은 웃음을 터뜨리며 "한 달에 한 번 만나는 관계? 안 지 3개월 됐는데 한 달에 한 번 만나는 거면 세 번 만난 거네"라고 했다.


그러면서 "썸이냐"는 물음에는 "썸 타는 건 별로 안 좋아한다. 기면 기고 아니면 아니다"라고 확고한 연애 스타일을 알렸다.


구혜선은 전화를 끊고 반려견을 향해 "미스터리 남자 그 대상은 아무도 모른다. 사실 없을 수도 있다. 아무도 모른다. 그 사람을 본 사람이 아무도 없다. 그래서 없을 지도 모른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구혜선은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시점'에 출연해 일상을 솔직하게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최근 유튜브 채널 '구혜선 2021'을 개설하고 팬들과 활발히 소통 중이다..


사진='페이스아이디' 캡처

[헤럴드POP=박서연 기자]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