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여행 ]

겨울산 추천 :: 몸과 마음을 산뜻하게 해줄 겨울산행

byKKday

안녕하세요! 다들 추운 겨울 잘 보내고 계시나요? 날씨가 추워질수록 집에만 있게 되고, 그러다 보면 몸이 무거워지는 걸 느끼실 거예요. 그래서 에디터 Y가 여러분의 몸과 마음을 산뜻하게 해줄 겨울산을 소개해 드릴게요. 서울, 경기, 충청 지역에 있는 아름다운 겨울산으로 지금까지 떠나보아요!

1. 월악산 등산코스

월악산 국립공원은 충청북도 충주시, 제천시, 단양군과 경상북도 문경시에 걸쳐져 있는 산이다. 주봉인 영봉의 높이는 1,095.3m로, 달이 뜨면 영봉에 걸린다 하여 '월악'이라 이름 붙었다.

에디터 Y는 월악산 국립공원 코스 중에 가장 인기가 많고, 아름다운 전경을 자랑하는 제비봉 코스에 다녀왔다. 제비봉 코스는 단양군에서 가장 가깝게 접근할 수 있으며, 소요시간 왕복 4시간 정도로 초보 등산객에게 맞춤인 코스이다. 특히 계단에서 충주호를 바라보며 찍은 사진은 누구나에게 인생사진을 선사한다.

제비봉 코스에 조금만 올라가다 보면 아름다운 충주호를 조망할 수 있는 장소들이 많이 있다. 월악산 국립공원 제비봉 코스에서 보는 충주호는 스위스 블라우제 호수와 페루의 와라즈 호수를 연상시킨다. 대한민국에도 아름다운 국립공원들이 많으니 탐방해 보자! 이번 겨울이 아니더라도 월악산 국립공원 제비봉 코스는 꼭 다녀오길 바란다.

▶▶ 단양 패러글라이딩 체험 바로가기

2. 북한산 등산코스

북한산 국립공원은 서울에서 유일하게 국립공원으로 지정돼 있는 산이다. 북한산은 은평구, 성북구, 강북구, 도봉구와 경기도 의정부시, 양주시, 고양시에 걸쳐 있다. 북한산의 최고봉은 해발 836m인 백운대이며 동쪽의 인수봉, 남쪽의 만경대와 함께 세 봉우리로 이루어져 있어서 삼각산이라고도 부른다.

에디터 Y는 북한산 비봉에 자리하고 있는 신라시대 진흥왕 순수비가 있다는 소식을 듣고 비봉 코스를 선택해서 다녀왔다. 대략적인 코스는 불광역 - 족두리봉 - 향로봉 - 비봉(진흥왕순수비) - 사모바위 - 승가사 구기 탐방지원센터이다.

비봉에서 바라본 북한산의 전경과 서울 시내이다. 답답한 서울 도시를 벗어나 북한산에 오르니 머리까지 맑아지는 기분이다. 서울에서 가장 웅장하고, 접근성이 쉽기 때문에 일상에 지친 이에게 특히 추천한다.

북한산 비봉 코스의 묘미는 바로 이 코뿔소 바위이다. 북한산의 절경들을 뒤로 한 채 코뿔소 바위에 앉아있으면 그야말로 신선놀음이 따로 없다. '유유자적', '안빈낙도'는 이럴 때 쓰라고 있는 말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든다.

북한산 진흥왕 순수비에 기운을 받아 그런 걸까. 세 친구들과 더 끈끈해지며, 말하지 않아도 느낄 수 있는 그런 것들이 생겼다. 사랑하는 친구들과 멀리는 가지 못하더라도 서울 가까이에 있는 북한산 비봉 코스를 다녀오는 것은 어떨까? 서로가 서로를 볼 때 행복한 표정을 짓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

3. 감악산 등산코스

경기도 파주시, 양주시, 연천군에 걸쳐있는 감악산. 최고 높이는 675m로, 평균 소요시간 4시간 정도 걸린다. 감악산 출렁다리, 운계폭포, 범륜사, 장군봉, 임꺽정봉, 하늘 전망대 등 눈이 즐거운 명소가 많아 등산하기에 지루함이 없다.

감악산 둘레길의 시작점에 위치한 출렁다리는 최장 150m로 돼있으며, 자연과 조화를 이루도록 시공되었다고 한다.

출렁다리를 건너서 조금만 걷다 보면, 운계폭포를 마주할 수 있다. 지금은 겨울이라 다 얼어붙은 상태지만 이 모습 또한 장관이었다. 에디터 Y는 폭포가 흐르는 모습을 보기 위해 여름에 다시 올 것을 다짐했다. 산행을 하다 보면 폭포를 마주하는 순간이 있는데, 그럴 때마다 같은 방향으로 힘차게 나아가는 모습을 보고 삶의 원동력을 느끼곤 하기 때문이다. 운계폭포를 지나 범륜사에서 소원을 비는 것도 잊지 말자!

감악산 정상의 비석은 다른 산에 비해 생각보다 멋있지는 않았다. 하지만 날씨가 좋은 날에 감악산 정상에 오르면, 북한의 임진강과 개성의 송악산까지 볼 수 있는 행운이 찾아온다.

감악산의 대표 명소 출렁다리를 보기 위해 전국 곳곳에서 이곳을 찾아온다고 한다. 올겨울, 가벼운 마음으로 산책을 해봐도 좋겠다.

▶▶ 파주 헤이리 트릭아트 뮤지엄 바로가기

여행은 꼭 멀리 가야지만 행복한 것은 아니다. 여행에서 가장 중요한 건, 어디를 가느냐보다는 함께하는 사람과 날씨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이번 겨울엔 사랑하는 사람들과 더 많은 추억을 남기러 등산을 떠나보자! 서로에게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에디터 Y가 장담한다!

그럼 에디터 Y는 대한민국 구석구석을 탐방해서 좋은 장소와 함께 돌아오겠다. 씨유쑨!

# 겨울의 또 다른 즐거움, 스키

평창 휘닉스 블루캐니언 이용권 (바로사용 가능)

21/22 용평리조트 리프트권

홍천 비발디파크 스키장 리프트권 & 스노위랜드 입장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