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여행 ]

강원도 여행 :: 꼭 가봐야 하는 평창 육백마지기, 대관령 양떼목장, 강릉 순긋해변

byKKday

여름만 되면 사람들이 꼭 찾는 국내 여행지가 있다. 한국의 스위스라고 불리는 강원도는 산, 들, 바다, 강으로 둘러싸여 있어 매력적인 장소로 손꼽힌다.

에디터 Y는 강원도 여행지 중에서도 아름다운 절경을 자랑하는 평창과 강릉에 다녀왔다. 특히 6월에만 볼 수 있는 데이지 꽃으로 가득한 육백마지기, 푸릇한 초원에 양들이 뛰노는 대관령 양떼목장, 보랏빛 하늘이 저무는 순긋해변을 소개하겠다.

1. 대관령 양떼목장

대관령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곳. 첫 번째로 소개할 장소는 대관령 양떼목장이다.

강원도의 산맥들을 바라보며 드넓은 초원을 감상하기에 이곳만큼 적합한 장소가 있을까. 다양한 초록색으로 온통 물든 이곳에 서있으면 피톤치드를 온몸으로 흡수하는 기분을 느낄 수 있다.

양떼목장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엄청난 양들이 삼삼오오 모여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몇십 마리의 양들이 떼 지어 다니는 모습은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장관이다.

양들도 부끄러운지 단체로 얼굴을 뒤로 한 채, 엉덩이를 내밀고 먹이를 먹는 모습이다.

양떼목장이 그 어떤 관광지보다도 좋았다고 느꼈던 건, 가까이서 양들을 만져보는 체험을 할 수 있어서다. 또 어느 장소에서 사진을 찍어도 멋지게 담기기 때문에 에디터 Y는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

양들이 울타리를 따라 줄지어 있어 모든 사람들이 그 모습을 가까이서 볼 수 있다.

대관령 양떼목장은 산책코스도 잘 마련되어 있어 여유 있게 구경하려면 1시간 30분 정도가 소요된다.

친구들과 멋진 포즈를 잡으며 사진 찍기에도 좋은 장소들이 많아 추억을 남기기에도 완벽하다.

에디터 Y가 6월에 스위스를 방문한 적이 있었는데, 조금 과장하자면 이 사진의 장소는 스위스와 정말 비슷한 풍경을 보여준다. 시간이 부족하다면 대한민국의 스위스, 대관령 양떼목장에 가자.

양에게 먹이를 주러 가는 길에 마주한 계단이다. 아름다운 포토존이 많기 때문에 꼭 충분한 여유를 가지고 방문하는 것을 추천한다.

양떼목장 입장료에는 양에게 먹이를 주는 가격까지 포함되어 있다. 관계자에게 표를 보여주면 양에게 먹일 여물을 나눠주니 잊지 말고 체험하자.

- 이용시간 : 5~8월 매일 10:00-18:30 (매표 마감 17:30)

- 입장료 : 대인 7,000원 / 소인 5,000원

- 주소 : 강원 평창군 대관령면 대관령마루길 483-32

- 문의 : 033-335-1966

>> 대관령 양떼목장 입장료 할인 바로가기

2. 평창 육백마지기

샤스타데이지는 6월만 되면 SNS에 꼭 올라오는 꽃 중 하나다. 샤스타데이지 꽃을 관람하기에 가장 예쁜 육백마지기를 소개한다.

육백마지기는 강원도 평창 청옥산에 위치해있다. 대중교통으로는 불가능해 차로 가야 하는데, 경사가 심해서 일반 승용차로도 방문하기 어려우니 꼭 운전에 능숙한 운전자와 가야 한다.

가기 힘든 곳일수록 경치와 멋짐은 비례할 것이라는 말을 들어본 적 있지 않은가. 평창 육백마지기가 딱 그런 곳이다. 강원도가 떠오르게 하는 풍차와 샤스타데이지 꽃, 그리고 드넓은 초원의 조합까지. 사진으로는 이 모습이 담기지 않아 아쉬울 뿐이다.

붉은 노을이 지는 순간 영화의 한 장면 같은 풍경이 나타난다. 나무데크로 길이 잘 조성되어 있어 경사는 조금 높지만, 샤스타데이지 꽃을 관람하기에는 오히려 좋다.

에디터 Y와 친구들은 무엇을 가리키고 있었을까. 밤하늘에 뜬 달을 가리키면서 육백마지기에 온 것을 감탄하고, 스스로에게 뿌듯함을 느꼈던 순간으로 기억한다.

평창 육백마지기는 에디터 Y가 국내 여행지에서 느끼기 힘든 감정들을 느끼게 해준 소중한 장소이다. 황홀하면서 행복한 순간을, 그리고 청순한 샤스타데이지 꽃을 보고 싶다면 망설이지 말고 평창 육백마지기로 가자.

- 주소 : 강원도평창군미탄면회동리

>> 휘닉스 평창 블루캐니언 워터파크 할인 바로가기

3. 순긋해변

이미 많은 여행자들에게 친근한 강릉 바다. 에디터 Y는 여행객들에게 조금은 생소한 순긋해변을 소개하겠다.

순긋해변은 경포해변에서 차로 2분 정도 거리에 위치한 해변이다. 상대적으로 많은 관광객이 몰리지 않는 해변으로, 바다를 보며 여유를 즐기고 싶다면 순긋해변만 한 곳이 없다.

순긋해변은 바다의 수심 또한 깊지 않아 바다수영을 하기에도 좋은 장소이다. 사람이 많지 않아 바다를 전세 낸 기분을 느끼고 싶다면 순긋해변으로 가기를 추천한다.

에디터 Y가 순긋해변을 방문한 날에는 미세먼지 하나 없어 잊을 수 없는 노을을 구경했다. 해가 지기 시작하면서 하늘이 보랏빛으로 물들고, 바다의 색까지 시시각각 변하는 모습이 마치 내 마음이 요동치는 것과 비슷하게 느껴졌다.

한 여름밤의 정취를 느끼기에 알맞은 순긋해변. 평창에서부터 강릉까지의 여정을 순긋해변에서 마무리 지으니, 에디터 Y는 완벽한 강원도 여행을 한 기분이 들었다. 이번 여름, 친구들과 함께 강원도로 놀러 가는 것은 어떨까.

- 주소 : 강원 강릉시 안현동

- 문의 : 033-640-4414

>> 강릉 서핑 강습 & 렌탈 할인 바로가기

에디터 Y와 함께한 강원도 여행 어떠했는가. 드넓은 초원을 뛰노는 양들, 청순청순한 데이지 꽃, 그리고 보랏빛으로 해지는 노을까지. 강원도를 이 세 장소로 설명하기에는 부족하지만, 강원도의 매력을 느끼기엔 충분할 것이다.

오늘의 포스팅, 평창에서 강릉까지 여행 코스를 계획한다면 참고해 보자. 다음 편에서는 우리나라에서 두 번째로 큰 섬, 거제도 여행 정보로 돌아오겠다.

# 여름 강원도 여행이 고민이라면

춘천 레고랜드® 이용권 (당일 구매 불가)

비발디파크 오션월드 워터파크 입장권(구매 당일 사용 불가)

[KKday 단독 선착순 할인] 남이섬 입장권 / 옵션 택 '레스토랑' 및 '액티비티' 이용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