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금수광산, ‘아침마당’ 통해 데뷔…김승현 “父김언중 삶 담은 곡”

by매일경제

‘아침마당’ 금수광산이 데뷔 무대를 선보였다.


15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의 ‘명불허전’ 코너에는 금수광산(김언중 김승현 부자)가 출연했다.


이날 김언중은 트로트 데뷔에 대해 “우리는 노래보다는 국민들이 박수치고 즐겁기 위해 만들었다. 돈을 번다거나 그런 게 아니라 즐겁게 해주려고 나왔다”라고 말했다.

매일경제

‘아침마당’ 금수광산이 데뷔 무대를 선보였다. 사진=‘아침마당’ 방송캡처

이어 “10일 정도 됐는데 김포에서 다들 부르고 있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승현은 “저희는 정말 공익적인 목적을 위해 시작했다. 노래 가사가 아버지의 삶을 담은 곡이다”라고 털어놓았다.


한편 금수광산은 ‘개코 같은 남자’로 데뷔 무대를 꾸몄다.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mkculture@mkcultur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