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아침마당

박해미, 전남편 황민 음주운전 사고 언급 “피하는 건 비굴한 것”

by매일경제

박해미가 전남편 황민의 사고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서는 ‘화요초대석’ 코너로 꾸며져 배우 박해미가 출연했다.


이날 박해미는 “‘아침마당’에는 4년 만”이라며 “사실 2년 전에 ‘아침마당’ 화요초대석 생방송에 출연하기 바로 전날 새벽에 그 사건이 터졌다. 사실 죄송했다. 빚 갚으러 나왔다”고 인사했다.



매일경제

박해미가 전남편 황민의 사고에 대해 언급했다. 사진=아침마당 캡쳐

패널 김정연은 “박해미 씨가 얼마나 놀라고 도망가고 싶었을까 했다. ‘내가 사과한다’ ‘모든 걸 내려놓겠다’라면서 용감하고 결단력 있는 모습에 반했다”고 말했다.


이에 박해미는 “이건 상식이다. 상식 속에서 생각하고 행동한 것뿐”이라며 말했다.


이어 “저는 당연하다고 생각한다. 그러므로 인해서 이 자리에 있게 된 것 같다. 제가 만약 욕심을 부렸다면 아마 위에서 저를 용서하지 않았을 것”이라며 “비굴하게 뭘 피해 가냐. 어떤 일이 생긴다면 맞서서 해결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mkculture@mkcultur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