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펜트하우스' 박은석 "반지하 생활 6년→양평에 집 샀다"

by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사진=유튜브 채널 이쇼티비 영상 캡처

배우 박은석이 드라마 '펜트하우스' 비하인드 스토리와 함께 반지하 생활을 했었다고 털어놨다.


이쇼티비에는 지난 21일 '펜트하우스 박은석(Park Eunseok) 내가 누군지 궁금해? 쥐며느리도 몰라 로건리 (Logan lee) 구호동'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로건 리(Logan Lee) 역을 맡아 인기를 얻은 박은석이 출연한 것.


공개된 영상에서 박은석은 "최근 양평으로 이사 갔다. 캠핑과 아웃도어를 좋아한다. 이미 마당에 캠핑 세트 해놨다"고 밝혔다.


박은석은 "부모님께서 30년 넘게 미국에 사시다가 한국에 들어오신다"며 "부모님이 아파트에서 살면 답답해 하실 수 있어서 (집을) 구입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나도 부모님과 한 6개월 정도 살다가 원래 살던 반지하로 다시 돌아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은석은 고양이 두 마리를 키운다고 밝히며 고양이 이름에 얽힌 이야기를 털어놨다.


박은석은 "고양이 이름이 '모해' '모하니'다. 내가 반지하 생활을 거의 6년을 했다. 해가 잘 안 들어오지 않나. 해가 들어오는 집에 살고 싶은 로망에 (고양이 이름을) '모해'라고 지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모해'가 순우리말로 '모퉁이에 비치는 해' '한 줄기의 빛'이라고 했다. 모해를 데려오면서 '너는 내 인생에 한 줄기 빛이다'라고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박은석은 '펜트하우스' 속 캐릭터 로건 리로 변신하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도 전했다.


박은석은 "이미지 변신을 많이 했다. 배우가 캐릭터 욕심 나지 않겠나. 내가 언제 또 이런 역할을 해보겠나"라며 "치과의사와 상의해서 이를 만들었다. 가발도 여러 군데 가서 찾아보고 미용실에서 가발 커트도 했다. 이 캐릭터를 만드는데 재미있었다"고 말했다.


이은 기자 iameun@m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