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방탄소년단 SNS에 中네티즌 '구토' 폭격…"RM, 황대헌 응원 토 나와"

by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사진=뉴시스(왼쪽), BTS 인스타그램

그룹 방탄소년단(BTS) RM이 SNS에 쇼트트랙 국가대표 황대헌을 위로하는 글을 올렸다가 일부 중국 네티즌에게 악플을 받고 있다.


앞서 황대헌은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1000m 준결승에서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으나, 심판진의 석연치 않은 판정으로 실격됐다.


RM은 지난 7일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황대헌이 준결승 1조에서 중국 선수 2명을 제치고 앞서 나가는 장면이 담긴 중계 영상을 공유했다.


영상에 손뼉을 치는 이모티콘과 엄지 손가락을 치켜든 이모티콘을 남기기도 했다.


이후 BTS의 인스타그램에는 구토하는 이모티콘이 연이어 달렸다. RM이 댓글 기능이 제한해놓자 BTS의 공식 SNS로 찾아가 악플을 남긴 것으로 추정된다.

머니투데이

/사진=BTS 인스타그램

특히 일부 네티즌은 집게손을 하고 있는 이모티콘과 함께 "한국 남성은 성기가 작다"고 조롱하기도 했다. 중국 네티즌들은 RM이 쇼트트랙 1000m 준결승전 판정 결과를 부정했다며 사과할 것을 촉구했다.


한편 황대헌은 7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000m 준결승 1조에서 조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3위로 출발한 황대헌은 결승선을 4바퀴 남기고 인코스를 노려 중국 런쯔웨이, 리원룽을 모두 제치며 선두 자리를 꿰찼다. 이후 황대헌은 1위 자리를 유지하며 그대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하지만 심판진은 비디오 판독을 통해 황대헌이 1위 자리를 뺏는 과정에서 레인 변경을 늦게 했다는 판정으로 페널티를 줬다. 대신 중국 런쯔웨이와 리원룽에게 결승 진출권을 부여했다.


전형주 기자 jhj@m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