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걔가 행복해져야 하는데" 이혜영, 전 남편 이상민 언급하며 가슴 아프다고 전해

by나남뉴스

"걔가 행복해져야 하는데" 이혜영, 전 남편 이상민 언급하며 가슴 아프다고 전해

사진=나남뉴스
사진=나남뉴스

이혜영이 전 남편 이상민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13일 유튜브 채널 찹찹에는 '김희철, 절대 안전 남사친의 아이콘, 하지만 오버로크 치고싶은 주댕이 꽃밭병동 EP.2'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영상에서 김희철은 "저는 다른 사람의 사생활을 정말 모른다"라고 이야기했고, 이혜영은 "최근 들은 남의 사생활 중 가장 핫한 이야기가 있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김희철은 "최근에 누나가 어떤 프로그램에서 되게 따뜻한 말을 하는 걸 제가 봤다"라며 이혜영이 전 남편안 이상민에게 영상편지를 남긴 것에 대해 언급했다.


앞서 이혜영은 가수 이지혜가 운영하고 있는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 출연한 바 있다. 그 때 이지혜는 "언니는 너무 나의 스타였고 그러고 나서 '돌싱글즈'에 만났는데 첫 만남 때 언니가 너무 따뜻하게 대해주더라. 너무 감동 받았다"고 이야기했다.


이혜영도 "이상하게 따뜻한 애들은 x와 다 추억들이 있더라. 그래서 이렇게 생각해봤는데 그 시대를 피하지 말고 옛 추억을 얘기하자"고 전남편 이상민을 언간접적으로 급했다.


그러면서 이상민에 대해 "걔가 행복해져야 하는데"라며 "이상민 너, 아휴. 왜 이렇게 결혼도 못 하고. 내가 가슴이 아파. 방송국에서 마주치고 그러면 좋을텐데 행복한 가정을 좀 꾸렸으면 좋겠다"고 진심으로 응원하는 보습을 보여줬다.


김희철은 "전 너무 감동을 먹었다. 너무 따뜻했다. 그래서 당사자 분을 만나서 '형 이거 봤어?'라고 했더니 '안 봤어'라고 하더라. 저는 이런 훈훈함이 누나가 따뜻한 사람인 걸 아니까"라고 털어놨다.

이혜영은 "그럼 내가 영상편지 보낸 걸 봤다는거죠. 답장 기대한다고 전해주세요"라고 말해 김희철을 당황하게 했다.

이혜영 아는 형님 출연하고파

사진=유튜브 '찹찹' 채널
사진=유튜브 '찹찹' 채널

이혜영은 "봤네"라고 웃으며 이야기했고, 김희철은 "누나 술 취해서 기억 날 지 모르겠지만 '인생술집' 나왔을 때 '아는 형님' 얘기를 막 하면서 '희철아 나 아는 형님 한 번 불러줘'라고 했었는데 기억 나냐"라고 질문했고, 이혜영은 "기억난다"라고 대답했다.


이혜영이 "난 사실 나가고 싶은데 거기서 못 나오게 하던데"라고 말하자 김희철은 당황해 하며 "저희는 미국이 아니니까요"라고 너스래를 떨었다.


이혜영은 "꾸준하게 거기서 얘기를 해줘서 사람들이 잊을 만하면"이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혜영은 방송 말미에 "오늘 여기서 한 얘기 어디가서 또 할 거지"라고 물었고, 김희철은 "당장 내일이 그.."라며 '아는 형님' 녹화를 이야기했다.


이혜영은 "우리 그럼 이왕 할 거면 나를 위해서 뭘 하나 해줘라. 무조건 '꽃밭'이라는 단어를 해달라"고 부탁했고,김희철은 "내일 전학생들이 나오면 '우와 꽃밭이다'라고 하겠다"라며 흔쾌히 요청을 받아들였다.


이혜영은 "그 분(이상민)이 아프거나 해외출장을 가거나 무슨 일이 생겨서 공석이 되면 나 나가도 되지 않아?"라고 말했고, 김희철은 "안 그래도 제작진도 그런 회의를 많이 했다. 제작진도 '오빠 언제 한 번 안 아프냐'고"라고 말해 폭소케했다.


김채민 기자 chaemin97@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