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신지, 장민호 반말 논란에 "이렇게까지 해야 하나요?" 해명

by뉴스1

뉴스1

코요태 신지 © News1 권현진 기자

그룹 코요태의 신지가 '미스터트롯' 참가자 장민호를 반말로 호칭했다는 논란에 대해 억울한 마음을 전했다.


신지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TV조선(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의 영상 클립과 함께 "방송 내내 '미스터트롯' 게시판, 실검까지 난리가 났다고 우리 팬들이 오해받는 거 속상하고 답답하다고 방송 끝나자마자 찾아서 보내 준 영상"이라며 "이렇게까지 해야 하나요?"라는 글을 남겼다.

뉴스1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 뉴스1

영상 속에는 신지가 지난 5일 방송된 '미스터트롯' 준결승전 2라운드 '1대1 한곡대결'에서 정동원과 장민호가 꾸민 무대를 본 후 "(장)민호 오빠가 진짜 많이 양보했다"라고 말하는 모습이 담겼다.


신지는 장민호에게 오빠라는 호칭을 사용했으나 방송 자막에는 '장민호가 진짜 많이 양보했다'로 나갔고, 이에 일각에서는 신지가 자신보다 나이가 많은 장민호에게 반말을 했다며 문제를 제기했다.


이러한 오해에 신지는 억울함을 호소했고, 한 누리꾼은 신지의 글에 "사람들이 보이는 것만 보고, 들리는 건 안 듣나 보네요. 모르면 가만히라도 있지 아주 못 뜯어먹어서 안달이네요"라고 댓글을 달며 위로하기도 했다 .이에 답글로 신지는 "그냥 내가 싫은거지. 뭘 해도 싫은 거야"라는 답답한 심정을 드러냈다.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taehyun@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