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홍준표 "박정희도 좌파 경제정책 펼쳐…좌우 이념보다 국익 우선해야"

by뉴스1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20일 "(보수의 상징이라는) 박정희 전 대통령의 경제정책도 일종의 좌파정책이었다"며 보수, 진보 대립구도를 버려야 한다고 주문했다.


21대 총선을 통해 국회 입성에 성공한 홍 전 대표는 앞으로 진영의 대립과 갈등에서 벗어나 '국익을 최우선시하는 정책을 펼쳐야 한다'고 강조, 자신이 그리고 있는 큰그림 윤곽을 슬쩍 내보였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국 사회가 보수와 진보 이분법적인 대립에 갖혀 아직도 갈등과 반목을 계속 하고 있다는 것은 참으로 유감이다"며 "박정희 대통령의 의료보험 정책, 계획 경제 정책도 국익 우선에 바탕을 둔 일종의 좌파 정책이다"고 지적했다.


그는 "제가 추진했던 반값아파트 정책, 국적법 정책등은 대표적인 좌파 정책으로 국익우선 주의(NATIONAL PROFIT)에 기반을 둔 정책 이었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트럼프, 아베, 푸틴의 정책 역시 이념을 떠나 철저하게 자국 이익 우선주의로 나가고 있는 것도 앞으로 우리가 나갈 방향을 시사하고 있다"며 "더이상 한국사회가 보수, 진보, 중도실용등 이념적 갈등에 갇혀 반목하고 분열하는 일이 없어졌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2022년 제20대 대통령선거에 나서는 것이 목표라는 점을 여러차례 밝혔던 홍 전 대표가 '국익우선주의'를 천명한 것은 정치적 스펙트럼을 넓히려는 의도로 보인다.

buckbak@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