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건강하게 다녀올 것" 김호중, 10일 서초구 산하 복지시설 사회복무 시작(종합)

by뉴스1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트로트 가수 김호중(29)이 사회복무요원으로 군 대체 복무를 시작했다.


10일 오전 김호중은 서울 서초구 남부순환로에 위치한 서초구청으로 처음 출근을 했다. 그는 셔츠에 청바지, 운동화로 편안한 차림을 하고 근무지에 등장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구청 안에 들어가기 전 취재진 앞에서 포토 타임을 가진 그는 "성실히 복무를 잘하고, 건강하게 잘 다녀오겠습니다"라고 짧게 군 대체 복무 소감을 전했다.


몇몇 팬들은 현장을 찾아 군 대체 복무를 시작하는 김호중을 응원했다. 팬들은 "건강하세요"라며 북돋우는 메시지도 잊지 않았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호중은 당초 6월 영장이 나왔으나, 입대를 연기하고 병역판정검사 재검을 받았다. 이후 '불안정성대관절' 사유로 4급 판정을 받아 보충역 편입이 확정됐다.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호중은 10일 서초구청으로 출근한 이후 서초구 산하 복지시설에서 대체복무를 이어간다. 또한 김호중은 복무 도중 1년 이내에 기초군사훈련을 받을 예정이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김호중은 군 대체 복무에 앞서 지난 5일 첫 번째 정규앨범 '우리가(家)'를 발매했다. 또한 복무 시작일인 10일에는 팬들을 향한 마음을 담은 '살았소' 음원을 발표한다.

peeze52@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