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김정은에 러시아판 롤스로이스 아우루스 선물

[자동차]by 뉴시스
뉴시스

[평양=AP/뉴시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9일 북한 평양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태우고 러시아산 아우루스 리무진을 운전하고 있다. 2024.06.20.

24년 만에 북한을 방문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러시아제 리무진 아우루스를 선물했다. 유리 우샤코프 크렘린궁 외교담당 보좌관은 19일 "푸틴 대통령은 김 위원장에게 새로운 아우루스(Aurus)라는 자동차를 선물했다"고 밝혔다. 아우루스 차량을 선물로 준 것은 지난 2월에 이어 두번째다.


푸틴 대통령은 정상회담을 마치고 나온 뒤 아우루스에 김 위원장을 태워 금수산영빈관 인근을 돌았다. 이후 두 정상은 차에서 내려 통역관만 대동해 장미로 둘러싸인 정원을 걸었다. 산책 후에는 김 위원장이 아우루스 운전대를 잡았고 푸틴 대통령은 조수석에 앉았다.


푸틴 대통령이 선물한 아우루스 번호판에는 '7 27 1953'이 적혀 있었다. 이는 한국 전쟁 정전협정일인 1953년 7월 23일로 보인다. 북한에서는 전승절로 선전하며 기념하는 날이다.


아우루스는 러시아의 고급 자동차 브랜드로, 러시아판 롤스로이스라고 불린다. 특히 고급 세단인 아우루스 세나트 리무진은 푸틴 대통령의 의전차로 활용되고 있다. 총탄뿐 아니라 폭발물과 수류탄 공격에도 견딜 수 있는 VR10 등급의 방탄 최고 능력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방탄 기준은 VR1에서 VR10까지 구분된다.



뉴시스

[평양=AP/뉴시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9일 북한 평양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태우고 러시아산 아우루스 리무진을 운전하고 있다. 2024.06.20.

뉴시스

[평양=AP/뉴시스] 김정은(왼쪽)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북한 평양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선물한 러시아산 아우루스 리무진을 바라보고 있다. 2024.06.20.

뉴시스

[평양=AP/뉴시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왼쪽)이 19일 북한 평양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조수석에 태우고 아우루스 리무진을 운전하고 있다. 2024.06.20.

뉴시스

[평양=AP/뉴시스] 김정은(오른쪽)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북한 평양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탑승한 러시아산 아우루스 리무진을 운전하고 있다. 2024.06.20.

류현주 기자

2024.06.20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정보의 그늘이 없는 세상을 만듭니다
채널명
뉴시스
소개글
정보의 그늘이 없는 세상을 만듭니다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