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미스터트롯' 콘서트 측 "행정명령 받아…내부논의 중"

by뉴시스

송파구청, 공연 집합금지 행정명령 금지

쇼플레이 "내일부터 리허설..24일부터 공연"

'팬텀싱어3'는 취소

김호중 팬미팅은 장소변경 등 고려

뉴시스

[서울=뉴시스] '내일은 미스터 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포스터. 2020.05.12. (사진= 쇼플레이 제공) photo@newsis.com

코로나19 여파로 3번 미뤄진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전국투어 콘서트가 개막 사흘을 앞두고 4번째 미뤄질 위기에 처했다.


21일 가요계에 따르면 송파구청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규모 공연 집합금지 행정명령 공고를 통해 공공시설 내 대규모 공연 집합 금지를 내리면서 사실상 '미스터트롯' 콘서트가 무산될 가능성이 커졌다.


'미스터 트롯' 서울 공연은 애초 오는 24일부터 8월 9일까지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KSPO D돔)에서 '좌석 간 거리두기' 등 정부의 방역 지침을 지키면서 펼쳐질 예정이었다. 올림픽공원은 송파구에 위치해 있다.


콘서트 제작사 쇼플레이는 우선 예정대로 콘서트 준비를 하겠다는 입장이다. 쇼플레이 관계자는 "집합금지 명령을 받은 적이 없다. 현재 4일째 셋업을 하고 있으며 내일부터 리허설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반면 송파구청은 올림픽공원 경기장을 운영·관리하는 국민체육진흥공단에 '5000석 이상 공공시설 내 공연 집합금지' 처분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뉴시스

[서울=뉴시스](왼쪽부터) 라포엠, 라비던스, 레떼아모르 팀. (사진=JTBC 제공)

공고에 따르면, 올림픽공원 내 KSPO돔과 핸드볼 경기장은 각각 1만5000석, 5000석 규모의 대형 관람석을 갖췄다. '5000석 이상 공공시설 내 공연 집합금지'에 해당하는 것이다. 대규모 공연이 가능한 실내 체육시설로 밀폐된 공간에서 대규모 인원이 장시간 머무를 경우 감염병 전파 위험이 크다고 판단하고 있다.


특히 무증상자의 경우 통제할 방법이 없어 N차 감염이 우려되고 확진자 발생 시 인원이 많아 신속한 역학조사 및 감염대처가 어려워 긴급한 집합금지 명령조치가 필요하다는 것이 송파구청의 입장이다.


현재 서울 시내 연극, 뮤지컬 공연장은 정상적으로 관객들을 받고 있다. 다만 대학로 뮤지컬·연극 공연장은 관객이 수백명에 불과하고 대형뮤지컬의 경우도 최대 관객은 3000명가량이다. 그리고 이들 공연장은 체육 시설이 아닌 공연 전용시설이라 동선 등의 관리가 용이하다. KSPO돔과 핸드볼 경기장은 본래 체육시설이다.


이날 오후 쇼플레이는 다시 입장을 냈다. 쇼플레이 관계자는 "행정명령을 받았다. 내부 논의 중에 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콘서트 연기에 무게가 실리는 것이 아니냐는 예상이 나오고 있다.


오는 31일부터 8월1일까지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펼쳐질 예정이던 '팬텀싱어3 서울 콘서트'는 관할 구청인 송파구로부터 집합금지명령을 통보 받아 이미 공연을 취소했다. 우승팀인 '라포엠'을 비롯 '라비던스', '레떼아모르' 등 파이널에 진출한 팀들이 출연할 예정이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호중. 2020.04.08. (사진=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realpapr7@newsis.com

이번 송파구의 결정에 따라 오는 8월 16일 KSPO돔에서 단독 팬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던 김호중 측도 비상이 걸렸다. 1만 5000석 규모의 공연장이지만 좌석 간 거리두기 등을 준수해 4000석가량으로 진행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송파구의 방침에 따라 개최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김호중 소속사 관계자는 "규모가 작은 다른 공연장을 빌리는 등의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 이르면 내일께 대안을 내놓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