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집안이 풍비박산 났다.." 장영란 시어머니가 한의사 아들 결혼 극구 반대하며 했던 행동

by뉴스클립

유튜브 'A급 장영란', 장영란 시어머니 출연

유튜브 'A급 장영란'

유튜브 'A급 장영란'

방송인 장영란이 시어머니와 솔직한 대화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23일 장영란의 유튜브 채널 'A급 장영란'에는 '장영란 반대했던 이유 최초공개 (오해와 진실, 시어머니)'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영상에는 장영란의 시어머니가 출연해 이목을 집중받았다.

장영란 시어머니 "장영란 직접 만나 헤어져달라고 빌었다"

유튜브 'A급 장영란'

유튜브 'A급 장영란'

장영란은 시어머니에게 "한창 씨가 어떤 여자를 데려와서 집안이 풍비박산까지 났다는데 당시 여자친구를 반대했던 이유가 뭐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시어머니는 "지금의 결과로 보면 (결혼한 게) 아주 잘한 거지만, 당시 아들은 병원에서 인턴, 레지던트 생활을 굉장히 하드하게 하고 있었다"라며 "한창 사회초년생이었는데 아들이 갑자기 연예인하고 사귄다고 하더라. 그래서 '안 된다'라고 반대했다"라고 기억했다.


이어 "하지만 곧이어 바로 결혼하겠다고 하더라"라며 "아들과 많이 다투고 배신감도 느꼈다. 저 혼자서 많이 울었다. 장영란 씨와 우리 아들의 프라이버시도 있기 때문에 당시에 이 사실을 누구에게 알릴 수도 없었다. 가슴앓이를 좀 했다"라고 전했다.

유튜브 'A급 장영란'

유튜브 'A급 장영란'

시어머니는 "그렇게 1년 정도 반대를 했고, 헤어질 거라고 생각했다. 연예인 자체는 존중했지만 내 아들의 배우자로는 안 맞지 않나 생각했다"라고 고백했다. 이후 시어머니는 장영란과 만남을 가져 아들과 헤어져달라고 사정까지 했다고 밝혔다.


시어머니는 "그런데 갑자기 아들이 결혼한다는 뉴스가 뜨더라. 이 결혼 막겠다고 서울로 아들을 만나러 쫓아 올라갔다. 그런데 아들이 결혼 날짜까지 다 잡았다고, 물러설 수 없다고 하더라. 그래서 사돈어른까지 만나게 됐다. 하지만 그 당시에도 나는 허락하지 않았다"라고 했다.

유튜브 'A급 장영란'

유튜브 'A급 장영란'

그러나 결국 시어머니는 아들과 장영란의 결혼을 허락하게 되었다. 시어머니는 "결혼시킨 후에 보니 이런 며느리도 없더라. 너무 잘한다. 놓쳤으면 후회할 뻔 했다. 며느리에게 상처준 게 미안하다"라며 "며느리에게 선물도 많이 받았다. 승용차, 비싼 청소기, 가방도 받고 화장실 인테리어도 해줬다"라고 자랑했다.

유튜브 'A급 장영란'

유튜브 'A급 장영란'

이날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장영란의 시어머니가 밝힌 일화에 큰 관심을 드러냈다.


이들은 "처음엔 크게 반대하셨구나", "연예인이라는 그 자체로 충분히 반대했을 수도 있었을 것 같다", "시어머니와 이런 시간 갖는 게 참 좋아보이네요", "이제는 아주 만족해 하실 듯", "이런 비하인드 이야기가 있는 줄 몰랐네요", "장영란 씨도, 한창 씨도 멋지다" 등의 반응을 보냈다.

장영란-한창, 2009년 6월 결혼

장영란 인스타그램

장영란 인스타그램

한편 장영란과 한창은 SBS '진실게임'에서 인연을 맺어 연인으로 발전, 2009년 6월 결혼했다. 현재 이들은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김지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