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안정적이지 않고 정반대 성향이지만.." 이장원이 배다해와 결혼 결심한 결정적 계기

by뉴스클립

'김창옥쇼 리부트' 이장원, 배다해 부부 출연

tvN '김창옥쇼 리부트'

tvN '김창옥쇼 리부트'

가수 이장원이 배다해와 결혼을 결심한 이유를 공개했다.


지난 8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김창옥쇼 리부트'에는 '아직 늦지 않았어요. 지금 헤어지세요'라는 주제로 강연이 진행됐다. 이날 스튜디오에는 50쌍의 예비, 신혼부부와 함께 결혼 2년 차인 이장원, 배다해 부부가 함께했다.

이장원 "배다해와 불안정의 제곱으로 빠져들자 결심"
tvN '김창옥쇼 리부트'

tvN '김창옥쇼 리부트'

배다해는 "저는 39세, 오빠는 41세에 결혼했다. 저희는 나이가 좀 있고 만나지 않았나. 그래서 서로 배려하는 것도 많지만 성향 차이는 좁혀지기 쉽지 않은 것 같다"라고 고민을 전했다.


이어 "우선 저는 다 빠르다. 문제가 닥치면 고민하지 않고 해결하는 편인데 오빠는 미룰 수 있을 때까지 미룬다. 오빠는 주어진 모든 시간을 다 쓰는 타입인데 저는 하루라도 빨리 해결하는 편이다. (상대방의) 템포를 당겨와야 하는지 기다려야 하는지 어렵다"라고 토로했다.

tvN '김창옥쇼 리부트'

tvN '김창옥쇼 리부트'

이장원은 "저는 말이 없고 내향적인데 다해는 누구를 만나도 재밌게 얘기할 수 있는 스타일이다. 저는 (고민이 있으면) 장고하는 스타일이고 다해는 결심히 서는 순간 전화기를 드는 타입이다"라고 배다해와의 성향 차이를 알렸다.


성향이 다름에도 불구하고 이장원은 배다해와 결혼을 결심했다. 그는 "이쪽 일이 그렇지만 내년을 전혀 예측하지 못하지 않나. 그래서 저도 다해도 안정적인 사람을 만났으면 하는 마음이 있었던 것 같다. 그런데 서로 만나 사랑에 빠지면서 함께 불안정의 제곱으로 빠져들어보자 결심을 했던 것 같다"라고 밝혔다.

tvN '김창옥쇼 리부트'

tvN '김창옥쇼 리부트'

그러면서 "(둘이라면) 만약 밑으로 가라앉더라도 농담처럼 같이 웃을 수 있겠다 싶었다. 그래서 서로에게 고마운 것 같다"라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이장원의 말에 감동적이라는 반응을 보냈다. 이들은 "너무 감동적인 말이네요", "너무 보기 좋은 부부네요", "불안정의 제곱으로 빠져들어보자니. 마음을 울리는 말이다", "이장원, 배다해 부부 앞으로도 행복하길", "다르지만 잘 어울리는 두 사람이네요" 등의 반응을 보냈다.

tvN '김창옥쇼 리부트'

tvN '김창옥쇼 리부트'

이장원-배다해, 2021년 11월 결혼

한편 이장원과 배다해는 지난 2021년 11월 결혼했다. 당시 이장원은 "미래를 함께 계획하고 싶은 좋은 사람이 제 삶에 나타났다. 저희 음악을 즐겨주고 저를 존중하고 사랑해주는 가수 겸 뮤지컬 배우 배다해 씨와 함께 가족으로서의 삶을 시작해보기로 했다"라고 결혼을 발표했다.

배다해 인스타그램

배다해 인스타그램

배다해 역시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사람이 드디어 나타났다"라며 "이르지 않은 나이어서 둘 다 조심스러웠지만 양가의 빠른 진행 덕에 함께할 날을 서둘러 잡았다. 서로 비슷한 분야의 일을 하다 보니 서로의 일에 대해 존중하며 응원해주는 좋은 점들이 많다"라고 전했다.


김지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