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타고 나기도 했지만 이걸 정말 많이.." 피부과 원장이 밝힌 아이브 장원영 '깐달걀 피부' 피결

by뉴스클립

​아이브 장원영, '깐달걀 피부' 비결은?

장원영 인스타그램/매거진 얼루어 유튜브
장원영 인스타그램/매거진 얼루어 유튜브

아이브 장원영을 담당하고 있는 피부과 원장이 장원영의 피부 비결에 대해 전했다.

30일 매거진 얼루어의 유튜브 채널에는 '장원영 시그니처 물먹 촉촉립, 깐달걀 피부는 어떻게 탄생했나요? 담당 아티스트한테 탈탈 털어온 장원영 뷰티 꿀팁 대방출'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피부과 원장 "장원영, 평소에 물 정말 많이 마신다"

매거진 얼루어 유튜브
매거진 얼루어 유튜브

이날 영상에는 아이브 장원영을 담당하고 있는 서옥 피부과 원장이 출연했다. 서 원장은 "데뷔 때부터 함께 했고, 최근에 다시 만나서 함께 열심히 작업을 하고 있다"라고 장원영과의 인연에 대해 소개했다.


그는 "민낯일 때라든지 정말 내추럴한 느낌을 했을 때는 뭔가 청초하면서도 귀엽고 앙큼한 고양이 같은 느낌이 났다가도, 메이크업을 과감하게 했을 때는 요즘 친구들이 좋아하는 걸크러시 느낌도 굉장히 소화를 잘한다"라며 "다양한 룩을 연출했을 때 다 소화할 수 있는 그런 모습들이 매력적이다"라고 장원영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그런 메이크업을 했을 때 원영이의 애티튜드가 바뀌는 게 '저 친구는 정말 타고났구나'하고 느낄 수밖에 없었다"라고 전했다.

매거진 얼루어 유튜브

매거진 얼루어 유튜브

특히 서 원장은 장원영의 피부에 대해서도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원영이는 피부 자체가 너무 맑고 모공조차 찾을 수 없을 정도로 피부가 너무 좋아서 '넌 어쩜 이렇게 모공 하나 없니'라고 항상 칭찬한다"라며 "타고나길 좋더라도 스케줄이 보통이 아니다. 그런데도 개인적인 자기관리가 정말 잘되고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음날 스케줄이 있으면 홈케어도 열심히 한다. 평소에 보면 물을 정말 많이 마신다. 그게 아마 비밀이 아닐까 생각한다"라고 장원영의 피부 비결에 대해 알렸다.

매거진 얼루어 유튜브

매거진 얼루어 유튜브


서 원장은 "원영이가 갖고 있는 피부결 자체가 너무 좋기 때문에 그 피부를 최대한 살려 연출하려 했다"라며 "조금 촉촉하고 광이 원영이 피부에 잘 얹어질 수 있는 제형을 사용했고, 전체적으로 얇게 올려주고 나서 커버해야 될 부분을 한번 더 얹어주면 가지고 있는 피부가 그대로 올라온다. 그렇게 해서 쫀쫀하고 촉촉한 피부결을 표현할 수 있었다"라고 부연했다.


이날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장원영의 피부 비결에 큰 관심을 드러냈다. 이들은 "물을 많이 마셔야겠네요", "장원영 스케줄도 많은데 홈케어도 열심히 하다니 대단하네요", "타고난 것도 있겠지만 물을 많이 마시는 게 중요하군요", "오늘부터 텀블러에 물 가지고 다녀야겠다" 등의 반응을 보냈다.

매거진 얼루어 유튜브

매거진 얼루어 유튜브

장원영, '어뮤즈' 팝업 행사 참석

한편 장원영은 2004년생으로, 올해 20세다. 그는 2018년 10월 아이즈원의 멤버로 데뷔한 후, 2021년 12월 아이브의 멤버로 다시 대중 앞에 섰다. 최근 아이브는 첫 번째 EP 앨범 'I'VE MINE'을 발매해 활동했다.

장원영 인스타그램
장원영 인스타그램

장원영은 지난 27일 일본 도쿄 시부야에서 진행된 '어뮤즈' 일본 팝업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장원영은 인형같이 완벽한 미모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 이목을 집중받았다.


김지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