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살다보니 이런 일을.." 시각장애인 유튜버가 미국에서 버스를 타면 벌어지는 놀라운 일

by뉴스클립

​'시각장애인 유튜버' 원샷한솔, 미국 버스 탑승기 공개

유튜브 '원샷한솔'

유튜브 '원샷한솔'

시각장애인 유튜버 '원샷한솔'이 미국 여행 중 버스에 탑승했다.


지난달 10일 유튜브 채널 '원샷한솔'에는 '와.. 살다보니 버스에서 이런 일을 다 겪네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미국 시민들, 버스 탑승하려는 시각장애인 어떻게 대했나?

유튜브 '원샷한솔'

유튜브 '원샷한솔'

이날 영상에서 원샷한솔은 "미국에서 버스를 타 보도록 하겠다"라며 현지 시민들의 도움을 받았다. 그는 버스를 타기 위해 길거리에서 손을 들고 영어로 "버스 정류장을 어떻게 가야 하냐"라고 말했다.


이를 본 한 남성은 원샷한솔에게 다가와 친절히 버스 정류장까지 안내했다. 남성은 원샷한솔이 탑승해야 하는 버스가 약 3분 뒤 도착이라며 다른 버스도 함께 도착할 예정이니 버스에서 나오는 소리를 잘 들으라고 알려줬다.

유튜브 '원샷한솔'

유튜브 '원샷한솔'

유튜브 '원샷한솔'

유튜브 '원샷한솔'

이어 원샷한솔이 버스에 타려고 하자, 버스는 편하게 버스에 오를 수 있도록 저상버스로 변신했다. 덕분에 원샷한솔은 안전하게 버스에 탑승했으며, 버스 기사의 도움으로 그는 교통카드도 편하게 찍었다.


원샷한솔이 버스에 오르자, 승객들은 "오른쪽에 빈 자리가 있다"라며 그를 교통약자 배려석에 앉게 했다. 원샷한솔은 목적지까지 안전하게 도착했다.

유튜브 '원샷한솔'

유튜브 '원샷한솔'

이날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원샷한솔을 도운 미국 시민들에 뜨거운 호응을 보냈다.


이들은 "마음이 따뜻해지는 영상이네요", "시민분들이 자연스럽게 돕는 모습이 와닿네요", "시스템적으로도, 시민들의 행동도 장애를 가진 사람에 대한 배려가 엿보이네요", "미국 시민 의식 엄청나다", "충격이네요. 미국이 선진국이라지만 이렇게 모든 게 잘 되어 있을줄은 몰랐네요", "한국도 이런 점들을 배웠으면 좋겠네요" 등의 반응을 보냈다.

유튜브 '원샷한솔'

유튜브 '원샷한솔'

원샷한솔, 시각장애인 유튜버

한편 시각장애인 유튜버인 원샷한솔은 약 70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그는 시각장애인 입장에서 다양한 일상을 체험하고 소개하는 영상을 업로드하고 있다.

김지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