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BTS 뷔 차에 구멍 나"...아이유, 신곡 뮤비 촬영 충격 비하인드 공개

by뉴스클립

​뮤직비디오 촬영 중 '뷔'와 겪었던 충격 에피소드

출처:유튜브 채널 '이지금'(좌) / 빅히트 (우)

출처:유튜브 채널 '이지금'(좌) / 빅히트 (우)

가수 겸 배우 아이유(이지은)가 신곡 뮤직비디오 촬영 비화를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지난 25일 유튜브 채널 '이지금'에는 ‘아이유 광고 첫 비하인드(로 갔지만 결국..)’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아이유는 독감 걸린 근황을 알렸다.

아이유의 근황

아이유는 "사실 지금 독감 5일 차다"라며 "독감 약 먹으면 제정신이 안 되더라. 되게 어지럽고 정신을 못 차리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어제 4일 차에 새벽까지 녹음했다. 독감 패치로 정신없는 상태에서 일을 막 해치우고 있다"라고 깜짝 근황을 공개했다. 


이에 신곡 스포를 해달라는 말에 아이유는 "세 글자 아니다. 한국인 하면 '얼' 아닌가"라며 "어제 진짜 얼이 나가서 얼을 표현했다. 녹음 마치고 듣고 나니까 얼~"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내년 발매 예정인 신곡 뮤직비디오

2년 만의 신곡의 뮤직비디오에는 방탄소년단(BTS) 멤버 뷔가 출연한다고도 밝혔다. 아이유는 뷔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출처:유튜브 채널 '이지금'

출처:유튜브 채널 '이지금'

아이유는 "뮤비 찍을 때부터 톤과 무드가 좋았다. CG가 아예 안 되어 있었는데 그냥 좋다"라며 "그동안 아이유 뮤직비디오에 절대 없었던 분위기다. 유일무이하다"라고 알렸다.


그러자 매니저가 아이유가 뮤직비디오 촬영 도중 도망가려고 했다고 고백했다.


이에 아이유는 "사람이 그럴 수 있다. 도망 안 가지 않았냐"라며 발끈했다. 그러면서 "사실 도망가려고 했는데 차바퀴에 구멍이 났다"라고 말했다.

출처:유튜브 채널 '이지금'

출처:유튜브 채널 '이지금'

이어 "진짜 웃긴 건 뷔 씨 차가 먼저 구멍이 났다. 그래서 우리라도 도망가자 했는데 우리 차도 똑같이 구멍 났더라. 절대 도망 못 가게 하려고 촬영장 곳곳에 유리 조각 같은 걸 심어 놓은 것 같다"라고 의심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아이유는 "내가 올해 아플 수 있는 건 다 아팠다. 지금도 아픈데 기분은 좋은 상태다"라며 "내가 아플 수 있는 거 다 아팠으니까 제발 우리 유애나는 아프지 말고, 남은 한 해 잘 보내길 바란다. 독감 이번엔 진짜 죽음이다. 절대 걸리지 마"라고 팬들에게 당부했다.


한편, 뷔와 함께 촬영한 뮤직비디오의 신곡은 내년 2024년 상반기 발매 예정이다.


민지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