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나는솔로' 16기 상철, 권주현 아나운서와 '불륜설' 직접 해명

by뉴스클립

​16기 상철, 권주현 아나운서와 불륜설 가짜뉴스에 분노

사진 = 권아나TV-권주현 아나운서

사진 = 권아나TV-권주현 아나운서

아나운서 권주현과 '나는솔로' 16기 상철이 불륜설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24일 권주현 아나운서 유튜브 채널에는 "16기 상철을 직접 게스트로 모셨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DM도 안 했는데 황당, 오타 낸 걸로 오해하니까 욱했다"

이날 권주현은 "'나는 솔로'를 봤는데 말씀하시는 게 너무 귀에 팍팍 들어오더라. 그래서 인스타그램 팔로우를 했다. 상철님이 라이브 방송 한 번 하시면 되게 이슈화가 되지 않나"고 물었다. 


이에 상철은 "그래서 그 당시에는 무슨 말 하나 해도 확대해석 하려고 하고 헤드라인 잡아서 뉴스거리로 만들고 이렇게 많이 반복되더라"라며 "어떤 경우엔 아예 사실이 아닌 것을 커뮤니티에서 추천을 눌러가지고 그걸 또 퍼나르더라. 아니 땐 굴뚝에 연기나게 한다. 무섭더라"고 답했다.


이어 권주현은 상철에게 "저랑 투샷으로 많이 나오더라"면서 상철과 불륜설 가짜뉴스를 언급했다.

사진 = 권아나TV-권주현 아나운서

사진 = 권아나TV-권주현 아나운서

그러자 상철은 "불륜 상대라고 모자이크 해서 나오더라. 이상한 게 있는 것처럼. 황당했던 게 정말 DM도 한번 안 해봤다"며 불쾌감을 표하며 "예전에 아리랑TV 소속된 분과 밥을 먹은 적 있다. 그분은 딱 봐도 미혼이다. 그런데 권주현 아나운서님과 루머가 생기더라"면서 가짜뉴스에 해명했다.

권주현은 "저 회사에서 사람들이 물어보기도 했다. (상철님과) 진짜 불륜이냐고"라며 웃었다.

사진 = 권아나TV-권주현 아나운서

사진 = 권아나TV-권주현 아나운서

상철은 "'아이랑 남편'이라고 얘기하려고 한 게 '아리랑 남편'이라고 오타가 났다. 그 당시 오타도 이제 아나운서님하고 맞팔도 하기 몇 달 전 일"이라며 "내가 오타를 낸 거 두고 오해하고 그러니까 욱했다. 지금은 아나운서님과 웃으면서 말하는 단계였는데 이제 광고가 떨어지고 나서는 그럴 단계가 아니더라"고 말했다.

권주현 아나, 상철·영숙의 폭로전에 휘말려

앞서 권주현은 '나는 솔로' 16기 상철과 영숙의 폭로전에 휘말린 바 있다. 


당시 영숙이 공개한 상철과의 메시지 중 '아이랑 남편'의 오타인 '아리랑 남편'이란 내용이 적혀있었는데, 영숙은 마치 상철이 부적절한 만남을 한 것처럼 '아리랑 티비 아나운서랑 연락 주고받고 지냈다고 합니다' '톡에 아리랑 어쩌고 내용 있습니다'라고 주장했다.


그러자 누리꾼들은 해당 아나운서가 권주현 아나운서가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권주현 아나운서는 불륜 루머로 인해 정신·금전적 피해를 입었다고 호소하며, 변호사로부터 루머 유포자에 대한 고소를 진행하라는 조언을 받았다고 말했다.


최정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