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많은 사람들이 불행 원하는 것 같아.." '♥박수홍' 김다예가 힘든 시기 친구에게 받은 충격적인 전화 내용 공개

by뉴스클립

​박수홍의 아내 김다예가 친구로부터 받은 전화 내용을 공개했다.

김다예 인스타그램

김다예 인스타그램

박수홍 아내이자 법무법인 존재의 피해자 인권팀장 김다예가 친구로부터 받은 충격적인 전화 내용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김다예는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에게 2023년은 피해 회복을 위해 달린 한 해였습니다. 잘못된 것을 바로잡기 위해 노력했고, 그 상황을 버텨내기 위해 최선을 다했습니다"라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


그는 "가장 피해가 극심했을 때 친구에게 전화가 왔는데 그때 그 친구가 저에게 했던 이야기가 떠오릅니다"라며 "'내 상황이 너무 어렵고 힘들었지만 너의 불행에 비하면 내가 별일이 아니라고 생각이 들어서 큰 위안이 되었다' 남의 불행으로 삶을 위로받고 마음의 위안을 얻는다니.."라는 일화를 전했다.

김다예 인스타그램

김다예 인스타그램

김다예는 "그러고 보니 허위사실 명예훼손, 가짜 뉴스도 결국 누군가를 무분별하게 비난하고 허위 날조하여 거짓선동으로 밑바닥까지 끌어내려 살아갈 수 없게 만드는 것. 진위여부와 무관하게 이것에 많은 사람들이 쾌감을 느끼고 공범이 된다는 것. 꽤 많은 사람들이 누군가의 불행을 원하는 것 같아 기괴했습니다"라며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김다예 인스타그램

김다예 인스타그램

이어 "저의 사건을 계기로 악의 고리들이 끊어지길 바랐지만 여전히 유튜브와 각종 포털사이트에는 누군가를 계속 찌르는 영상들과 글들이 난무함에 참 안타깝습니다"라며 "2024년은 누군가의 불행으로 이득을 취하는 것이 아닌, 정직하고 행복함으로 살아가는 사람들이 많아지길 바라봅니다"라고 바랬다.

23세 나이차 극복한 박수홍-김다예 부부 박수홍은 친형 부부 상대로 횡령 혐의 재판 진행 중

한편 박수홍, 김다예 부부는 지난 2021년 23세의 나이차를 극복하고 결혼에 골인했다.

김다예 인스타그램

김다예 인스타그램

두 사람은 연예부 기자 출신 유튜버 김용호에 대해 지난 2021년부터 거짓 사생활 의혹 등의 가짜뉴스와 관련하여 명예훼손, 강요미수, 모욕 등의 혐의로 재판을 진행 중에 있었으나 김용호가 사망함으로 인해 그가 받고 있던 재판 및 수사에 대해서는 모두 '공소 기각', '공소권 없음' 등으로 종결되었다.


또한 박수홍은 2021년 친형 부부에 대해 횡령 혐의 등으로 고소한 뒤 현재까지 법적 공방을 이어오고 있다.


최다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