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노출도 안 했는데.." '한국의 마돈나' 김완선, 데뷔 초 방송 출연 정지 당했던 충격적인 이유

by뉴스클립

'슈퍼마켙 소라', 김완선 출연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가수 김완선이 과거 출연정지를 당했던 일화를 공개했다.

31일 유튜브 채널 '슈퍼마켙 소라'에는 '김완선 원조 섹시퀸 방송금지 당한 썰'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김완선 "눈빛이 야해서 출연 정지 당했다"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이날 이소라는 김완선에게 "어릴 때 봤을 때 완선 씨는 고독미가 있었다"라고 기억했다. 이에 김완선은 "어릴 때 나는 진짜 고독했다. 그걸 다른 사람이 봐주다니"라며 감동했다.


그는 "다른 사람들은 나를 보고 칼을 좀 씹어봤을 거 같다는 얘기를 듣고 진짜 충격 받았다"라며 "여고생이 춤을 추고 노래한다? 쉽게 볼 수 없는 거였다"라고 당시 자신의 이미지에 대해 전했다.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이소라는 "삶의 롤모델이었다. 청소년 시절 부모님이 이혼을 하셨다. 그 과정에 혼자 공원에 올라가 하루 종일 음악을 들었다. 완선 씨 노래가 있어서 버틸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데뷔했을 때 완선 씨는 은퇴를 했다. 그래서 겹치지 않았는데 어느 날 엄정화랑 '댄스가수유랑단'을 하더라. 그래서 정화에게 '시간 괜찮아?'라고 해서 같이 만났다"라고 엄정화와 만남을 가졌다고 알렸다. 김완선은 "그래서 우리 만나서 만취했잖아요"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이소라는 "완선 씨는 눈 뜬 것만으로도 출연정지를 당했다면서요"라고 묻기도 했다. 김완선은 "목까지 다 가리고 발목까지 옷으로 다 가렸고, 자켓도 무릎까지 오는 걸 입고 노래를 했는데 정지를 당했다"라고 털어놨다. 그는 "이유가 눈빛이 야하다 였다. 요즘으로 하면 '넌 섹시해서 출연정지야'다. 다들 당시는 웃고 노래를 했는데 난 웃지도 않지, 째려보고 노래를 했다. 사람들은 그게 불편했던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김완선은 "젊은 사람들은 좋아하셨지만 나이 드신 분들은 싫어 하셨다. 방송국 높은 분은 내 얼굴 앞에서 '난 네가 왜 인기 있는 줄 모르겠다'라고 했다. 난 10대인데 너무 상처 받았다"라고 토로했다.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유튜브 '슈퍼마켙 소라'

가수 김완선, '한국의 마돈나'

한편 김완선은 1969년생으로, 올해 56세다. 그는 1986년, '오늘밤'을 발매하며 데뷔했다.  김완선은 대한민국 대중가요계에서 섹시 콘셉트를 본격적으로 정형화시킨 대표적인 가수로, 노출에 의한 노골적인 섹시 콘셉트가 아닌, 김완선 특유의 농염한 표정 연기로 섹시한 분위기를 어필하면서 가요계에 신선한 충격을 안겼다.

tvN '댄스가수 유랑단'

tvN '댄스가수 유랑단'

김완선은 '리듬 속의 그 춤을',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 '오늘밤', '가장무도회', '나 그대에게 모두 드리리'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큰 사랑을 받았으며, 여전히 '한국의 마돈나'라는 수식어를 가지고 있다.


김지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