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무근, 선처 없다.." 이서진 측, '잠수이별 배우 L씨' 루머에 무대응 일관하다 강경 대처

[연예]by 뉴스클립

배우 이서진이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해 반박하며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유튜브 '채널 십오야', 안테나 공식 인스타그램

유튜브 '채널 십오야', 안테나 공식 인스타그램

배우 이서진이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퍼진 루머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1일 이서진의 소속사 안테나 측은 "당사는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된 루머성 글에 대해 사실이 아니기에 외부적 대응을 최대한 자제해 왔습니다"라는 입장문을 발표했다.


안테나는 "다만, 이와 관련 소속 배우의 실명이 거론되며 악의적인 비방과 무분별한 허위 사실이 지속적으로 게시 및 유포되고 있음을 확인했습니다"라며 "이에 당사는 더 이상 상황의 심각성을 묵과할 수 없다고 판단, 악성 루머를 만들고 이를 퍼뜨리며 배우의 인격과 명예를 훼손하는 행위에 대해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하게 대응할 예정입니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당사 소속 아티스트에게 늘 사랑과 응원 보내 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안테나 공식 인스타그램

안테나 공식 인스타그램

앞서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배우 L씨에게 잠수 이별 당했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퍼져 논란을 일으켰다.

커뮤니티 익명 글로 루머 일파만파..
네티즌들 "인증도 없는 글 믿는 거 이해 안 가"

당시 글 작성자는 "4년간 만났던 배우 L씨가 잠수 이별했다"라며 "최근에 문자 한 통으로 일방적인 이별을 통보받았다. 이별 문자 받기 며칠 전 마지막으로 만났을 때도 좋았다. 관계를 했고 제 신체 중요 부위 사진도 찍어갔다. 그런데 며칠 후 일방적으로 문자 한 통 보내고 연락이 완전히 끊겼다"라고 이야기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그러면서 "이 사람은 과거에도 똑같은 행동으로 이슈가 있었던 걸로 안다. 지금은 유튜브에서 추억거리마냥 이야기하는 모습을 보면 상대방에 대한 배려는 예전이나 지금이나 없는 것 같다"라는 글을 올렸으나 현재 해당 글은 삭제된 상태이다.

유튜브 '채널 십오야'

유튜브 '채널 십오야'

한편 해당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맨날 한쪽 폭로만 듣고 쓰레기 만드는 행위 진절머리남", "근데 무시하는 게 상책은 아니더라. 가끔은 대놓고 아니라고 하기는 해야 함", "이서진 원래가 자기가 억울하게 욕 먹는게 있더라도 참고 대응 안하는 스타일임. 말이 길어지는 자체를 꺼려하는 건지", "증거 하나 없는데 확신으로 가득 차서 욕하는 게 진짜 신기했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최다정 기자

2024.03.05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뉴스클립은 실시간으로 뉴스, 연예뉴스, 이슈 등을 빠르게 전하는 인터넷 언론사입니다. 뉴스클립으로 빠르게 소식을 받아보세요.
채널명
뉴스클립
소개글
뉴스클립은 실시간으로 뉴스, 연예뉴스, 이슈 등을 빠르게 전하는 인터넷 언론사입니다. 뉴스클립으로 빠르게 소식을 받아보세요.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