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허지웅 “악성림프종 확진..지난주 항암치료 시작했다”

byOSEN

허지웅 “악성림프종 확진..지난주 항

평론가 겸 방송인 허지웅이 혈액암의 일종인 악성림프종에 걸려 항암치료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허지웅은 12일 오전 자신의 SNS에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습니다. 혈액암의 종류라고 합니다. 붓기와 무기력증이 생긴지 좀 되었는데 미처 큰병의 징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습니다”라며 “확진까지 이르는 요 몇주 동안 생각이 많았습니다. 그나마 다행인건 미리 약속된 일정들을 모두 책임지고 마무리할 수 있었다는 점입니다. 어제 마지막 촬영까지 마쳤습니다. 마음이 편해요”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지난 주부터 항암치료를 시작했습니다. ‘버티는 삶에 관하여’에서 말씀드렸듯이 저는 ‘함께 버티어 나가자’라는 말을 참 좋아합니다. 삶이란 버티어 내는 것 외에는 도무지 다른 방도가 없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우리 모두 마음 속에 끝까지 지키고 싶은 문장 하나씩을 담고, 함께 버티어 끝까지 살아냅시다. 이길게요. 고맙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허지웅은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과 '썰전' 등에 출연하며 날카로운 입담으로 이름을 알린 기자이자 평론가다. 이후 그는 ‘비행소녀’, ‘아모르파티’ 등 다양한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많은 이들로부터 사랑을 받았다.


이하 공식입장 전문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습니다. 혈액암의 종류라고 합니다. 붓기와 무기력증이 생긴지 좀 되었는데 미처 큰병의 징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습니다.


확진까지 이르는 요 몇주 동안 생각이 많았습니다. 그나마 다행인건 미리 약속된 일정들을 모두 책임지고 마무리할 수 있었다는 점입니다. 어제 마지막 촬영까지 마쳤습니다. 마음이 편해요.


지난 주부터 항암치료를 시작했습니다. ‘버티는 삶에 관하여’에서 말씀드렸듯이 저는 ‘함께 버티어 나가자’라는 말을 참 좋아합니다. 삶이란 버티어 내는 것 외에는 도무지 다른 방도가 없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우리 모두 마음 속에 끝까지 지키고 싶은 문장 하나씩을 담고, 함께 버티어 끝까지 살아냅시다. 이길게요. 고맙습니다.

 

[OSEN=박판석 기자] pps2014@osen.co.kr

[사진] OSEN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