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라디오스타' 김종민, '연애의 맛' 후유증? "연애와 결혼 무조건 비공개로"

byOSEN

OSEN

김종민이 '연애의 맛' 출연 이후 바뀐 연애관을 공개했다.


18일에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까불지마 특집으로 서현철, 김종민, 이규성, SF9의 다원이 출연한 가운데 김종민이 연애관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전했다.


이날 김종민은 "얼마 전에 고깃집을 열었는데 접었다. 콘텐츠가 안 맞았던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종민은 주류 유통 사업을 했던 사연을 전했다. 김종민은 "벌레가 들어간 술이 들어온다고 해서 투자를 했다. 근데 연락이 안됐다. 사기를 당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종민은 "이번에 코요태 치킨을 준비하고 있다"라며 "신지와 빽가가 닭띠다"라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김구라는 "망할 때 얻은 교훈은 없었나"라고 물었다. 이에 김종민은 "체인점을 받아야겠다고 생각했다. 잘되고 있는 체인을 받을거다. 요리 비법만 받아서 이름을 바꿀 것"이라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김구라는 "누가 그렇게 해주냐"라고 말했다. 안영미 역시 "그냥 내 보증이나 서라"라고 일침을 해 폭소케 했다.

OSEN

김종민은 "금전적인 사고가 많아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다. 그래서 그때 신동엽 형한테 물어봤다. 근데 형이 나한테 돈 잃었다고 네 건강까지 잃으면 안된다. 돈 잃은 건 잃은거라고 잊으라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김종민은 "돈을 잃으면 사람도 잃더라. 그래서 사람을 잃기로 마음 먹었다. 돈 빌려달라고 하면 연락을 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김종민은 "코요태 멤버 중에 알짜는 빽가다. 신지와 나는 집이 없는데 빽가만 집이 있다. 사실 빽가가 제일 일이 없다. 근데 그걸 다 모아서 재테크를 했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안영미는 "이 교정도 했더라. 부의 상징이다"라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OSEN

김종민은 연애 프로그램 출연 이후 결심한 부분에 대해 언급하며 "연애는 공개하지 않으려고 한다. 결혼도 비공개로 해야겠다라고 생각했다"라며 "관심이 점점 커지면서 상대방의 가족들까지 관심받는데 부담스러웠다"라고 말했다.


김종민은 "국진이 형이 출연한다고 해서 '불타는 청춘'은 나이든 분들이 많이 나온다고 생각했다. 근데 이기찬이 나오더라"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OSEN

한편, 이날 SF9의 다원은 "활동이 많고 바이오 리듬이 많지 않다. 내가 할 수 있을 때 관리를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운동도 열심히 하고 술, 담배도 안 한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는 "이특과가 보통 그렇게 한다"라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다원은 "신체검사를 받았는데 혈뇨와 단백뇨가 나왔다. 신검 급수도 안 나왔다. 큰 병원에 가서 검사를 받으라고 해서 갔는데 단백뇨는 운동을 심하게 하면 나온다고 하더라. 혈뇨는 주기적으로 검사를 받으라고 했다"라고 말했다.


​[OSEN=김예솔 기자] ​/hoisoly@osen.co.kr

[사진 : 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