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남자친구? 헤어졌다"..'비스' 이본, 원조 걸크러시의 거침없는 입담

byOSEN

OSEN

방송인 이본이 원조 걸크러시 아이콘답게 거침없는 입담을 펼쳤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는 이본, 이소연, 우지원, 원기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본은 이소연, 우지원, 원기준을 섭외한 1등 공신이었다. 세 사람과 친분이 두터운 이본은 직접 스케줄을 조율하는 열정까지 보였다고. 이에 MC들은 이본의 추진력에 찬사를 보냈다.


뿐만 아니라 이본은 MC 박소현과도 오랜 우정을 자랑했다. 두 사람은 90년대 하이틴 스타로, 동시대에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그런 그들도 경쟁을 벌인 분야가 있는데, 바로 라디오였다.


박소현은 1990년대 'MBC FM 데이트'를, 이본은 '볼륨을 높여요'를 진행했다. 하지만 두 사람의 진행 스타일과 출연 게스트는 판이하게 달랐다고. 박소현은 "이본의 라디오에는 DJ DOC, 쿨, R.ef 같은 댄스 그룹이 출연했고, 제 라디오에는 신승훈, 솔리드, 박진영이 나왔다. 결이 완전 달라서 섞일 수 없었다"라고 전했다.


이본은 끼와 개성이 넘쳤던 과거를 회상하며, 여전한 댄스 실력을 뽐냈다. 이본은 이소연과 함께 오나나 댄스를 추면서 화려한 발 재간을 자랑하는가 하면, 책상 위에 올라 댄스 곡에 맞춰 격정적인 춤 사위를 선보였다.

OSEN

그러면서 이본은 "음악 방송이 끝나고 나면 1위를 한 가수가 저녁도 쏘고 클럽도 다 같이 갔다. 뒤풀이가 항상 있었다. 조명을 받아야 하니까 항상 흰색 면티를 준비해뒀고, 청바지와 운동화도 챙겼다"라고 밝혔다.


이본은 춤 실력 뿐만 아니라 외모까지 전성기 시절 그대로였다. 이본은 동안 비결을 묻는 말에 "숍을 끊은지 8~9년 정도 됐다. 어머니가 암 투병을 오래 하셨다. 스트레스를 많이 받을 수 있는데 그때 선택했던 게 운동이었다"라고 답했다.


이본은 스쿠버다이빙, 골프, 야구, 포켓볼, 볼링, 스키, 승마, 플라잉 요가 등을 즐긴다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을 이용하는 등 실생활 운동을 놓치지 않았다.


또 이본은 "'파이토케미컬'이라고, 7가지 색의 음식을 매 끼니에 골고루 섭취하려고 한다. 블랙은 검은 콩, 흰색은 두부 이런 식으로 먹는 것"이라고 말하며, 평소 식단 관리법도 공개했다.


덕분에 완성된 이본의 명품 몸매는 원기준까지 깜짝 놀라게 한 적이 있다고. 원기준은 "이본과 같이 대학원을 다녔다. 눈이 와서 차를 가져오겠다고 하고 다녀왔는데, 이본의 엉덩이에 눈이 쌓여있더라. 힙 업이 돼서 그런 거다. 정말 깜짝 놀랐다"라고 말했다.


이본의 시원시원한 입담도 매력적이었다. 원기준은 자신이 판매한 남자 옷을 이본이 구매했다고 밝혔고, 자연스레 이본의 남자친구 유무에 관심이 쏠렸다. 이에 이본은 "아빠 옷 산 거다. 저 남자친구 없다. 헤어졌다"라며 '쿨'하게 답했다. 


​[OSEN=심언경 기자] ​/notglasses@osen.co.kr


[사진]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