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BJ 한미모, 여배우 A씨 성매매 알선 혐의 고발...마닐라서 상습 도박까지

byOSEN

OSEN

[사진=법무법인 해율 SNS] BJ 한미모가 여자 영화배우 A 씨를 성매매 알선 혐의로 고발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진은 한미모의 소송대리인 해율 측이 공식 SNS에 공개한 한미모 사진이다.

레이싱걸 겸 BJ 한미모가 여자 영화배우 A 씨를 성매매 알선 등 혐의로 고발했다.


한미모의 법률대리를 맡은 법무법인 해율은 28일 공식 SNS를 통해 이날 오후 성매매 알선 등 혐의로 A 씨에 대한 고발장을 서울시 서초구 중앙지검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한미모는 지난해 9월 평소 친분이 있던 A 씨로부터 "한 1000만 원은 손에 쥐게 해줄게", "언니 10억 원 정도 들어오거든"이라며 자신이 거주하는 필리핀 마닐라에 찾아와 일을 도울 것을 제안을 들었다. 그러나 한미모가 항공권을 마련할 형편이 못돼 고사하고 있었다. 이후에도 A 씨가 계속해서 한미모를 설득했고, 한미모가 무시하는 과정이 이어졌다.


이어 한미모 측은 같은해 10월 A 씨가 엔터테인먼트 대표 B 씨를 소개했으며, B 씨로부터 항공권까지 대신 지원해줄 테니 마닐라에 있는 자신의 집에 오라는 제안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한미모 측은 단순 이성을 소개해주는 것으로 알고 B 씨를 만났다. 그러나 이와 관련 A 씨는 한미모에게 "너 그 사람이랑 왜 소개해준 거라 생각해?"라는 말을 들었다며 해당 표현이 성매매 알선을 암시하는 것이었다고 주장했다.

OSEN

[사진=해율 SNS] BJ 한미모의 소송대리인을 맡은 법무법인 해율 측이 서울 중앙지검에 성매매 알선 혐이 고발장을 접수하는 모습이다.

한미모는 A 씨와의 모바일 메신저 대화에서 "성노예 같다"고 당시 심정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경제적 상황이 어려워 B 씨에 의탁해 마닐라에 지내고 있던 터라 강압적 행위를 거부하거나 벗어날 수 없었다는 것이다. 또한 한미모는 마닐라에서 B 씨의 성적 학대가 계속 됐고, 자신의 의사와 무관하게 성관계를 맺었다고 피력하고 있다.


이에 그는 A 씨의 성매매 알선 혐의를 뒷받침할 증거로 A 씨와 B 씨의 텔레그램 대화를 검찰에 제출한 것으로 드러났다. 나아가 본인과 B 씨 사이의 강압적 성관계에 A 씨가 연계됐다는 이유에서다.


해율 측은 한미모가 B 씨와의 성매매를 거절해 성매매가 성립되지는 않았으나 A 씨가 소개한 것이 B 씨와의 성매매인 점을 들어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제23조에서 제19조의 알선행위에 대한 미수도 처벌하고 있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OSEN

[사진=잡지사 맥심 제공] BJ 한미모가 여자 영화배우 A 씨를 성매매 알선 혐의로 고발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진은 한미모의 과거 레이싱모델 활동 시절 잡지 화보 사진이다.

이와 관련 해율 측은 "해당 사건에 소임을 다해 소송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유명 공인 등이 올바른 법적 대응을 못해 억울한 피해를 입는 것을 방지하고 그들의 권익 보호를 위하여 지속적인 활동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미모는 레이싱모델 출신의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는 BJ이다. 아프리카TV에서 개인 방송을 진행했으나 노출 논란으로 인해 영구정지 징계를 받았다. 이후 그는 트위치, 유튜브 등에서 개인 방송을 이어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A 씨는 국가대표 출신 유명 배드민턴 선수의 전처로 알려진 인물이다. 한미모는 A 씨가 마닐라에서 상습적으로 도박을 했으며 자신을 대리 도박에 이용했다고도 주장하고 있다.


​OSEN=연휘선 기자 ​/ monamie@osen.co.kr

[사진] 해율 SNS, 맥심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