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웰컴 투 찐酒당" '밥블레스2' 술꾼 소이현 옆, 사랑꾼 인교진 (ft.전주댁 프리덤)

byOSEN

OSEN

소이현이 소울푸드와 더불어 진정한 주당매력을 발산하며 털털한 입담을 전했다.


2일인 오늘 방송된 Olive 예능 '편 먹고 갈래요?-밥블레스유 시즌2'에서 인생언니로 소이현이 출연했다.


이날 멤버들이 하나둘씩 전주 한옥마을에 모였다. 송은이는 항아리를 들고 등장하면서 "귀한 손님에게 줄 것"이라며 전주 전통주인 모주를 준비했다. 알고보니 게스트 소이현을 위했던 것이었다. 전주댁이자 애주가인 소이현은 모주를 보자마자 "대표적인 해장술, 알코올이 거의없다"면서 "한국의 뱅쇼같은 격"이라며 전문가처럼 이를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MC들은 "살림도 육아도 잘하는 워킹맘"이라 소개하자 소이현은 "일이 있다는건 육아로부터 휴가"라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딸바보이자 사랑꾼인 남편 인교진을 언급하자 소이현은 "내 눈엔 그냥 바보"라 말해 웃음의 쐐기를 박았다.


환상의 조합인 열무 비빔밥과 곱창전골로 초여름의 뒷마당 파티를 열었다. 나물 척척박사인 소이현은 해장국까지 준비했고 모두 "이현씨 덕분에 야외에서 해장국을 먹는다, 술꾼이 추천해 기대된다"며 한입 맛보더니 황홀한 표정을 지었다.

OSEN

인생언니 소이현에게 한식파인지 물었다. 소이현은 "해장국과 설렁탕, 갈비탕과 곰탕 좋아하지만 주변에선 한식 먹을 이미지 아니라고 한다"면서 "사람들이 피자와 파스타, 샐러드 먹을 것 같다고 하지만 1년에 한 두번 먹어, 난 아재입맛"이라 말해 웃음을 안겼다.


계절마다 술 담그는 인생언니라는 소이현은 "올봄엔 매실주 담궜다, 여름은 포도와 오디, 복분자주 담굴 예정"이라면서 "매실과 복분자를 섞는 매복주도 있다"며 이를 개발했다고 해 놀라움을 안겼다. 김숙은 회식으로 소이현 알게 됐다고 폭로했다. 소이현은 "회식좋아한다, 공식적으로 놀 수 있는 날"이라면서 "회식은 날 잡는 날, 엄마찬스를 쓰고 회식한다"며 시원한 매력도 드러냈다.


결혼 7년차인 소이현이 인교진과의 연애스토리도 전했다. 연애를 얼마나했는지 묻자 소이현은 "연애 짧게 해, 선후배 동료로 20년 아는 사이였다"고 했다. 모두 언제부터 연애감정이 들었는지 묻자 소이현은 "고기먹던 중에 사람들 앞에서 '너 나랑 사귈래?'라고 했다, 술 먹다가 집에 도망갔다"면서 "갑작스러운 고백에 대답하기 애매했다, 두 달 정도 생각했다"고 말했다.

OSEN

소이현은 "손 잡으면 사귈 것이 분명한데 헤어지면 20년 지기도 사라지는 격, 이 사람은 신중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면서 "밥 먹자고 하고 다시 만나, 사귀지말고 결혼하자고 했다"며 직진사랑으로 결혼까지 골인한 러브스토리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부모님 식당에 악플이 달려 위로의 맛을 알려달란 사연이 전해졌다. 소이현은 현직 라디오 DJ답게 또랑또랑한 목소리로 사연을 전했다. 박나래는 "어머니가 식당했을 때 비슷한 사연이 있어, 부정적인 리뷰가 신경이 쓰였다"면서 이를 공감했다.

OSEN

소이현의 맛집을 물었다. 송파구에서 24시간 한다는 뼈해장국집을 추천했다. 지친 영혼을 달래는 소울푸드라는 소이현은 "가게도 쉬고 부모님과 소주한 잔 하시길 추천한다"며 조언을 전했다.


MC들은 소이현에게 마지막으로 회식을 제안했고, 공식적으로 뒤풀이이란 말에 소이현은 행복한 미소로 이를 받아들였다. 그러면서 "친정집에서 언니들과 놀고간 기분"이라 소감을 전했다.


​[OSEN=김수형 기자] ​/ssu0818@osen.co.kr

[사진] '밥블2' 방송화면 캡쳐